2021.03.08 (월)

  • 맑음동두천 8.3℃
  • 흐림강릉 5.8℃
  • 맑음서울 9.3℃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8.2℃
  • 맑음울산 7.3℃
  • 맑음광주 9.7℃
  • 구름조금부산 8.5℃
  • 맑음고창 4.9℃
  • 구름조금제주 10.8℃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8.5℃
  • 맑음금산 10.3℃
  • 구름많음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7.1℃
  • 구름많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결정 긍정적 효과 기대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은 경기도의 ‘제 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 결정에 대해 긍정적 효과를 기대한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코로나 19의 3차 대유행으로 인한 피해가 장기화되면서 경기도의회 제안에 '재난 기본소득'을 경기도민에게 10만 원씩 3개월 내 소멸성 지역 화폐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경기도의회는 지난 25일과 26일 원포인트 임시회를 개최해 경기도 재난 기본소득 지급에 대한 추가경정예산안을 통과시켰다.

 

경기도당은 “경기도 시장·군수 협의회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선별 지급하기로 의견을 조율함에 따라 보편지급과 선별지급의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고 있는 상황이다”며 “문 대통령이 25일 재정이 감당할 수 있는 일정 범위에서 손실보상을 제도화할 방안을 검토해주기 바란다고 언급함에 따라 ‘재정이 감당할 수 있는 범위’의 해석에 있어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특히 ‘코로나손실보상법’을 대표 발의하는 민병덕(안양동안갑) 도당 수석대변인은 “목마른 붕어에게 당장 한 바가지의 물이 필요하지 한참 뒤 큰 강물이 필요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한 것처럼 재정이 감당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다양한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경기도당은 “경기도 재난 기본소득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심정인 도민들에게는 지푸라기가 되어주는 긍정적 효과를 기대한다”며 “단, 지급시기와 관련해서는 코로나19 상황을 면밀히 검토한 후 신중에 신중을 기해 줄 것”을 강조했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