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맑음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21.5℃
  • 맑음서울 22.2℃
  • 구름조금대전 21.8℃
  • 흐림대구 19.9℃
  • 흐림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20.7℃
  • 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21.2℃
  • 구름많음제주 21.0℃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19.7℃
  • 흐림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0.2℃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넷마블 ‘제2의 나라’, 6월 아시아 5개 지역 동시 출시

 

넷마블이 RPG 게임 ‘제2의 나라: Cross Worlds’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국내외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넷마블은 14일 제2의 나라를 소개하고 사업전략 등을 알리는 미디어 쇼케이스를 이 같이 열었다고 밝혔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환영사를 통해 “제2의 나라는 한국 모바일 MMORPG 시대를 열었던 리니지2 레볼루션 핵심 개발진이 참여해 개발한 또 하나의 역작”이라며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 수준 높은 컷신, 명장 '히사이시 조'의 음악이 더해져 이용자들의 감성을 흔들 게임이 될 것”이라 말했다.

 

넷마블에 따르면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원작의 세계관을 새롭게 구성해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으로 구성했다.

 

박범진 넷마블네오 개발총괄은 “제2의 나라는 환상과 현실이 공존하는 세계관 그리고 장인 정신이 깃든 비주얼과 음악을 바탕으로 ‘명작 속 주인공이 되는 경험’을 선사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게임에서 넷마블은 무기·스킬에 따라 전투 양상이 달라지는 특징 및 펫과 같은 ‘이마젠’을 수십 여종 도입해 전략의 다양성을 높였다.

 

또 이용자들의 다양한 상호작용을 돕고자 게임 내 ‘소리 나는 석상', '축구공', '주사위' 등을 도입했다. 더불어 이용 고객들이 함께 게임 내 나라를 세우는 ’킹덤‘ 콘텐츠도 더했다.

 

넷마블은 제2의 나라를 오는 6월 한국, 일본, 대만, 홍콩, 마카오 5개 지역에 동시 출시할 계획이다. 5개 지역을 제외한 글로벌 서비스는 다음해 상반기를 목표로 설정했다.

 

14일부터 시작하는 사전등록에 참여할 시, 각종 아이템 등 보상이 지급된다. 넷마블은 이용 고객 만족을 위해 연간 업데이트 계획을 공유하고 개발·서비스 상황을 포함한 상세 정보 공개, 참여형 공식방송을 진행할 계획이다. 여기에 서비스 전담 조직도 신설한다.

 

조신화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이용자들에게 필요한 밸런스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이에 대한 의견을 경청할 것”이라며 “투자한 시간과 노력의 가치를 보전하는 운영을 최우선으로 할 것”이라 강조했다.

 

 

 

[ 경기신문 = 현지용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