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3 (일)

  • 맑음동두천 30.4℃
  • 구름조금강릉 26.7℃
  • 구름조금서울 29.1℃
  • 구름조금대전 29.2℃
  • 구름많음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6.9℃
  • 맑음광주 28.3℃
  • 구름많음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22.3℃
  • 맑음강화 22.4℃
  • 구름많음보은 29.1℃
  • 맑음금산 28.6℃
  • 구름조금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29.2℃
  • 맑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김주영 "해외 직구 반품시 환급 가능해야"

 

김주영 국회의원(더민주·김포시갑)은 18일 6개월 이내에 해외 직구 등 소액물품을 원상태로 다시 수출하는 경우 관세 등을 환급해 주는 '관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개인의 자가사용물품이 수입한 상태 그대로 수출되는 경우 수입신고 수리일부터 6개월 이내에 보세구역에 반입하거나 세관장의 확인을 받고 다시 수출하는 경우 납부한 관세를 환급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런데 최근 개인의 해외 직구가 급증하고 있느나, 이런 해외직구 물품을 반품하는 경우에는 보세구역 반입 또는 세관장의 확인 없이 수출하게 되므로 관세 환급 기회를 상실하는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개정안은 200만 원 이하 소액 물품에 대한 수입 신고가 수리된 후 6개월 이내에 다시 수출하는 경우 관세와 부가가치세 등 내국세를 환급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김 의원은 "코로나19로 온라인을 통한 해외 직구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관세 환급의 불편을 호소하는 민원도 많다"며 "세금을 추징하는 본연의 임무에 충실한 것도 중요하지만, 돌려줘야할 세금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관세청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진형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