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3 (일)

  • 맑음동두천 20.0℃
  • 구름조금강릉 21.1℃
  • 맑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4℃
  • 박무대구 22.8℃
  • 흐림울산 20.7℃
  • 박무광주 22.7℃
  • 부산 20.5℃
  • 구름많음고창 19.1℃
  • 박무제주 21.1℃
  • 맑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1.6℃
  • 구름많음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美 '일론 머스크' 사칭한 사기 급증…피해금액 23억원

 

미국에서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를 사칭한 암호화폐 사기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는 17일(현지시간) 머스크를 사칭한 사기꾼들이 지난해 10월부터 6개월 동안 투자자들로부터 최소 200만달러(약23억원)를 가로챈 것으로 드러났다.

 

FTC에 따르면 이들은 투자자에게 접근해 수 배의 수익을 보장해줄 수 있는 가상화폐에 투자해주겠다며 이들을 속인 뒤 암호화폐를 가로챘다.

 

FTC는 지난해 10월부터 올 3월까지 7000명에 달하는 피해자가 발생했으며 총 피해액은 8000만달러(약 910억원)를 넘는다고 밝혔다.

 

피해 건수는 전년 동기 대비 12배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피해액은 1000% 가까이 급증했다.

 

사기꾼들은 ‘비트코인 ATM’에 돈을 입금하도록 유도하거나 가상화폐 고수익을 보장하는 가짜 사이트를 만들어 돈을 가로챈 것으로 나타났다.

 

FTC는 “엄청난 수익을 약속하거나 암호화폐가 증가할 것이라는 주장은 사기일 가능성이 높다”고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오재우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