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일)

  • 흐림동두천 17.1℃
  • 구름많음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9.8℃
  • 구름많음대전 17.7℃
  • 구름많음대구 18.3℃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19.8℃
  • 구름많음부산 21.2℃
  • 흐림고창 18.4℃
  • 구름많음제주 23.0℃
  • 흐림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6.0℃
  • 흐림강진군 19.9℃
  • 구름많음경주시 18.1℃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올림픽] 日톱가수, '군국주의 상징' 논란 국가 기미가요 불러

23일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일본의 정상급 가수 미샤가 '군국주의 일본'을 상징한다는 논란이 있는 '기미가요'(君が代)를 불렀다.

 

일본의 국가인 기미가요 가사에는 '임의 치세는 천 대에 팔천 대에 작은 조약돌이 큰 바위가 되어 이끼가 낄 때까지'라는 구절이 있다.

 

기미가요를 비판하는 이들은 가사의 '임'이 '일왕'을 의미하며 기미가요가 일왕의 치세가 영원히 이어지길 기원한다는 점에서 군국주의 일본을 상징한다고 주장한다.

 

기미가요는 태평양전쟁 후 폐지됐다가 1999년 국가로 법제화됐으며, 현재 학교 입학식·졸업식 등에서 제창이 의무화돼 있다.

 

기미가요는 일본 사회에서 오랜 논란의 대상이다.

 

일부 교사들은 기미가요 제창 때 기립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재고용을 거부당해 논란이 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