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3.8℃
  • 흐림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4.0℃
  • 흐림광주 24.4℃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4.8℃
  • 흐림제주 26.7℃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대한민국 여자배구, ‘한일전’ 대역전으로 8강 진출

김연경 30점으로 팀 공격 이끌어
5세트 박정아 연속 득점으로 대역전극 마무리
대한민국 8강 확정…일본은 탈락 위기

 

대한민국 여자배구가 한일전 대역전에 성공하며 8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김연경을 앞세운 한국은 31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 A조 예선 4차전 일본과의 맞대결에서 세트스코어 3-2(25-19, 19-25, 25-22, 15-25, 16-14)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대한민국은 최소 3위 자리를 확보해 8강 진출이 확정됐다. 

 

이날 김연경은 30점을 올리며 팀 공격을 이끌었고, 박정아도 15점을 기록했다. 

 

특히 박정아는 5세트 12-14로 일본에 매치포인트를 내준 상황에서 연속 득점에 성공, 승부를 듀스로 끌고 가 역전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경기는 한국이 먼서 세트를 따면 일본이 추격하는 양상이었다. 

 

숙명의 라이벌답게 두 팀은 5세트까지 접전을 펼쳤다. 시소게임을 이어가던 상황 속 먼저 치고 나간 쪽은 일본이었다.

 

9-9에서 고가의 연속 득점으로 9-11로 점수 차가 벌어졌고, 12-13에서 이시카와가 오픈 공격을 성공시키며 12-14 ‘매치포인트’를 만들었다.

 

1점이라도 뺏기면 패배하는 상황, 박정아가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박정아는 오픈 공격으로 1점을 따낸 후 다시 한 번 대각 공격을 적중시키며 승부를 이어갔다.

 

승리를 목전에 두고 듀스를 허용한 일본은 흔들리기 시작했고, 자랑하던 이시카와의 공격이 범실로 이어지며 역전을 허용했다.

 

승기를 잡은 대한민국은 박정아의 공격으로 16-14로 경기의 방점을 찍었다.

 

한국은 일본 배구의 심장부에서 8강 진출을 확정지은 반면, 1승 3패를 기록 중인 일본은 예선 탈락의 두려움에 빠졌다.

 

[ 경기신문 = 김도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