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4.0℃
  • 대전 25.3℃
  • 흐림대구 24.4℃
  • 구름많음울산 24.1℃
  • 흐림광주 24.7℃
  • 흐림부산 24.3℃
  • 흐림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6.8℃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양평군, 양서면 일대 미국선녀벌레 공동방제 실시

 

양평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이상호)는 돌발병해충(미국선녀벌레)발생에 의한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난달부터 오는 9월까지 집중 방제기간을 운영하여 현재 양서면(양수리, 용담리, 부용리) 일대에 만연하고 있는 미국선녀벌레 공동방제를 추진하고 있다.

 

이번 공동방제를 통해 외래 해충이자 매년 발생하는 돌발 병해충 미국선녀벌레의 개치 수가 감소 될것으로 예상되며 농촌인구 노령화로 인해 사실상 농가 자체 방제가 어려운 상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선녀벌레 성충은 인근 산림지역에서 활동하다가 산란하기 위해 과수원으로 돌아오는 습성이 있어 빠르고 적극적인 농경지·산림지 방제가 필수적이다.

 

친환경농업특구인 지역특성을 고려해 환경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친환경 약제를 사용하고 있으며 고온및 폭염기에 따라 새벽시간대에 전용 방제차량을 투입해 양서면 해충 발생지역 8㏊ 규모를 대상으로 유입원 및 월동장소가 될 수 있는 곳까지 사각지대를 최소화한 광역방제를 실시했다.

 

양평군농업기술센터 주성혜 농업기술과장은 "미국선녀벌레 확산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농작물 병해충 예찰·방제단의 현장 점검을 강화하고 방제효과 제고,사후관리를 위하여 만전을 기할 것이다"며 "농가에서도 지속적인 예찰과 적기 방제를 통해 미국선녀벌레 피해 방지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영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