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구름조금동두천 14.7℃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15.8℃
  • 구름많음대전 16.0℃
  • 구름많음대구 15.6℃
  • 흐림울산 13.9℃
  • 맑음광주 16.4℃
  • 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18.8℃
  • 구름조금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4.6℃
  • 구름조금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4.5℃
기상청 제공

"남편에게 성행위 영상 보내겠다"내연녀 협박한 40대 집행유예

성행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며 내연녀를 협박한 40대 남성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수원지법 형사13부(이규영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40대 A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8일 밝혔다. 또 4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 

 

A씨는 지난해 3월 한 모임을 통해 B씨를 알게 돼 같은해 4월부터 8월까지 만남을 가졌다.

 

그는 이 기간 중 성행위 장면을 휴대전화로 촬영해 보관하고 있었다. 

 

그러다 8월 28일 B씨가 이별을 요구하자 화가난 A씨는 "네 남편에게 네 실체를 알리겠다. 동영상이 있다"는 등의 카카오톡 메시지를 수차례 보내 협박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이 사건 범행은 피고인이 내연관계인 피해자와의 성행위 동영상을 이용해 협박한 것으로 죄질이 좋지 않다"며 "다만 자백하고 반성하는 점, 성범죄 처벌 전력이 없는 점,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참작했다"고 설명했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