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10.2℃
  • 맑음강릉 18.8℃
  • 흐림서울 15.7℃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7℃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18.1℃
  • 흐림강화 12.7℃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이낙연, 민주당 경선 광주·전남에서 근소한 차이로 '1위'

3만3848표(47.12%)로 이재명 후보 3만3726표(46.95%)에 승리
누적 득표율 이재명 52.9%, 이낙연 34.21%, 추미애 10.96%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지역경선에서 이낙연 후보가 첫 승을 거뒀다.

 

당의 전통적 지지기반인 광주·전남은 권리당원만 12만6000명이 포진한 곳으로, 총 11차례 치러지는 지역순회 경선의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곳이다.

 

25일 광주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전남·광주 경선에서 이낙연 후보는 대의원 투표와 권리당원 투표, 현장투표 등을 모두 합쳐 3만3848표(47.12%)로 이재명 후보 3만3726표(46.95%)에 승리했다.

 

이어 추미애 후보는 3113표(4.33%), 김두관 후보 677표(0.94%), 박용진 후보 471표(0.66%) 순이었다.

 

이낙연 후보는 전국대의원 투표에서 600표(46.91%)를 얻었으며, 권리당원 투표는 3만3211표(47.11%)를 기록했다.

 

대의원·권리당원 모두 이재명 후보에 근소하게 앞섰다.

 

이재명 후보는 전국대의원 투표에서는 588표(45.97%), 권리당원 투표에서는 3만3118표(46.98%)로 모두 이낙연 후보에게 뒤쳐졌다.

 

누적 득표율은 이재명 후보가 31만9582표(52.9%)로 선두를 지키고 있다.

 

2위는 이낙연 후보 20만6638표(34.21%), 3위 추미애 후보 6만6235표(10.96%), 4위 박용진 후보 7434표(1.23%), 5위 김두관 후보 3203표(0.7%)였다.

 

26일에는 권리당원이 7만5000명에 달하는 전북 경선결과가 발표된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