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3.3℃
  • 흐림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2.7℃
  • 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5.2℃
  • 맑음울산 6.2℃
  • 구름많음광주 6.3℃
  • 맑음부산 6.4℃
  • 흐림고창 4.5℃
  • 맑음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0.8℃
  • 흐림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경찰 "민주노총 총파업 집회 강행시 절차·원칙 따라 엄정 대응" 방침

"필요시 차벽 설치도…이날 오후 최종 대응 방침 결정"
민주노총, 오는 20일 서울서 대규모 총파업 집회 예고

 

경찰이 오는 20일 예고된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총파업 집회에 대해 엄정 대응하겠다는 방침을 내놨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18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금지된 집회가 현장에서 이뤄지지 않도록 제지하고 차단하는 데 중점을 둘 방침"이라며 "폴리스라인 등 격리·이격할 수 있는 장비를 비롯해 필요하면 차벽 설치도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대규모 집회가 전국에서 동시다발로 이뤄진다면 코로나19 감염 위험성이 증가한다는 것은 사실"이라며 "집회를 강행한다면 지금까지 해왔던 대로 정해진 절차·원칙에 따라 엄정히 대응하겠다"고 했다.

 

경찰은 이날 오후 민주노총 총파업 관련 대책회의를 열고 최종 대응 방침을 결정할 계획이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어떻게 하면 효과적으로 대처할 것인지 고민하고 있다"며 "해당 자치단체와 긴밀하게 협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민주노총은 최근 비정규직 철폐, 노동법 전면 개정, 산업 전환기 일자리 보장, 주택·교육·의료·돌봄·교통 공공성 강화 등을 요구하며 오는 20일 총파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민주노총은 지난 7월 3일에도 서울 종로구 일대에서 8000여명 규모의 전국노동자대회를 진행한 바 있다.

 

이 집회를 주도한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은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과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상태다.


한편, 정부와 지자체들도 경찰과 마찬가지로 민주노총의 대규모 총파업 집회에 엄정 대응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지난 15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우리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지금이라도 '총파업 철회'라는 대승적 결단을 내려달라"며 집회 자제를 당부했다.

서울시는 총파업이 강행될 경우 주최자와 참여자를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즉시 고발하겠다는 계획을 전했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