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0.2℃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0.1℃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8.2℃
  • 구름많음광주 2.0℃
  • 맑음부산 9.7℃
  • 흐림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6.4℃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안양시, ㈔안양노동인권센터 창립총회 가져

최대호 안양시장 “노동 현실 개선과 인권 존중을 실현하겠다” 밝혀

 

안양시는 30일 시청 3층 상황실에서 노동자의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한 안양노동인권센터를 비영리사단법인으로 설립하는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창립총회는 노동현안이 더 이상 국가사무로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지방정부에서 책무를 가지고 추진해야 한다는 최대호 안양시장의 의지를 반영해 전국 최초로 비영리사단법인으로 설립하게 된 것이다.

 

총회에서는 최 시장과 최우규 시의회 의장이 공동 발기인으로 참여해 임원 선출과 정관, 운영계획, 예산 등을 심의하고 결정함으로써, 센터 설립을 위한 승인 절차를 마무리했다.

 

안양노동인권센터는 그간 설립을 위해 다각적으로 연구 검토한 결과, 다른 지자체들이 직영이나 위탁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는 점을 분석해 센터의 민주적이고 자율적인 운영을 위해 전국 최초로 비영리사단법인 방식을 선택했다.

 

센터는 이번 총회를 통해 승인 절차를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중 개소 예정으로, 정책기획, 상담구제, 노동환경 개선, 노사협력, 교육홍보 등 5개 분야의 조직을 구성해 독립성과 전문성을 높여나갈 예정이며, 일부 필요분야에는 공무원을 파견하여 시정과의 연계를 강화하고 시 운영기관으로써의 단점을 보완하도록 했다.

 

시는 지난 7월 노동인권센터 TF팀을 구성하고, 공무원노조 희생자들의 복직을 통한 노동활동 경험을 활용해 지난 9월 노동인권 보호 및 증진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다른 기관의 노동인권센터를 심도있게 벤치마킹해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센터의 설립을 추진해왔다.

 

최대호 시장은 “코로나-19 펜데믹으로 더 어렵고 더 취약한 노동현실은 노동자들만의 책임이 아닌 국가와 사회, 특히 지방정부의 책임으로서 인식하고 개선하는 발상의 전환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노동인권센터 개소를 통해 안양시부터 노동 인권존중 실현을 위한 디딤돌을 놓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장순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