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흐림동두천 15.1℃
  • 흐림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16.5℃
  • 맑음대전 16.3℃
  • 맑음대구 17.0℃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5.5℃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3.5℃
  • 구름많음보은 12.0℃
  • 맑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11.9℃
  • 맑음경주시 12.1℃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한국 축구, 월드컵 본선 확정…다음에

레바논 전 1-0 승리, 조 2위 유지
조 3위 UAE도 시리아 2-0 제압, 승점 8점 차
2월 1일 시리아 전 승리시 본선 진출 확정

 

한국 축구대표팀의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이 다음으로 미뤄졌다.


한국은 지난 27일 레바논 시논시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7차전 레바논과 원정경기에서 전반 추가시간 터진 조규성(김천 상무)의 천금같은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5승 2무, 승점 17점이 된 한국은 이날 이라크에 1-0으로 승리한 이란(6승 1무, 승점 19점)에 이어 조 2위를 유지했다.


이란은 이날 승리로 남은 3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최소 조 2위를 확보해 일찌감치 본선행을 확정했다.


한국도 28일 열린 조 3위 아랍에미리트(UAE)와 시리아의 경기에서 UAE가 승점 3점을 챙기지 못하면 본선행을 확정할 수 있었지만 UAE가 2-0으로 승리하면서 한국의 본선 진출 확정은 다음으로 연기됐다.


UAE는 시리아 전 승리로 2승 3무 2패, 승점 9점으로 조 3위를 유지했다. 한국과는 승점 8점 차다.
한국은 2월 1일 열리는 시리아와 경기에서 승리하면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본선행을 확정한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