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2℃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4.0℃
  • 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5.5℃
  • 흐림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6.5℃
  • 흐림제주 29.9℃
  • 맑음강화 20.9℃
  • 흐림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3.7℃
  • 구름조금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25.9℃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김동연, 취임 후 첫 행보…용인 등 반도체 클러스터 현장 방문

김동연, 5~7일 도내 반도체 산업 관련 경제 행보 나서
반도체 클러스터, 연구개발센터 등 현장 방문, 점검 등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취임 후 첫 행보로 도내 반도체 제조 업체 및 연구개발센터 등을 방문하며 반도체 생태계 구축을 위한 노력에 나선다. 

 

국내 반도체 생태계 구축을 위한 차세대 메모리·비메모리 연구소와 제조시설을 유치하는 내용의 협약식 방문이 예정돼 있다. 

 

4일 경기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5일부터 사흘에 걸쳐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현장을 방문하고 글로벌 반도체 기업 투자를 유치하는 등 경제 관련 일정을 이어간다.

 

김 지사는 5일 오전 용인시 처인구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현장 시찰 뒤 추진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어 지역 현안과 관련해 고충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관련 시·군과 업계, 산하기관 등을 비롯해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성공을 위한 상생 협력 방안도 논의할 계획이다. 

 

6일과 7일에는 국내 반도체 생태계 구축을 위한 차세대 메모리·비메모리 연구소와 제조시설을 유치하는 내용의 협약식 방문이 예정돼 있다. 

 

우선 6일에는 글로벌 반도체 장비 제조 기업 A사와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연구개발센터 설립 투자 협약을 진행한다. 

 

7일에는 비메모리 신소재 개발 분야에서 세계적 명성을 갖고 있는 B사와 차세대 전력반도체 연구소 설립과 관련해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도는 김 지사의 이 같은 행보가 도가 대한민국 반도체 생태계의 핵심 거점으로 자리매김하는 것은 물론 한국 반도체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김 지사는 지난 1일 취임 후 1호 결재로 ‘비상경제 대응 민생안정 종합계획’에 서명한 데 이어 4일 첫 간부회의에서 1호 지시로 ‘민생대책특별위원회’ 구성을 주문하는 등 민생경제 회복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 경기신문 = 김혜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