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흐림동두천 17.6℃
  • 구름조금강릉 22.2℃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조금울산 20.8℃
  • 흐림광주 24.1℃
  • 맑음부산 21.8℃
  • 흐림고창 20.6℃
  • 맑음제주 21.8℃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17.1℃
  • 흐림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16.9℃
  • 맑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재난복원력 중심 인천’ 이집트 샴 엘 세이크시 부시장 대표단 방문

11일, 인천시 재난안전상황실 둘러봐
재난위험경감·기후변화 정책 공유키로

 

이집트 샴 엘 세이크시의 아이만 모하메드 알샤레프 부시장 대표단이 11일 인천시 재난안전상황실을 방문했다.


앞서 지난해 11월 인천은 아시아 최초, 세계에서 6번째로 유엔 재난위험경감사무국의 ‘복원력 중심(허브)’ 인증을 받았다.

 

복원력 중심은 재난위험 경감에서 타 도시의 모범이 되고 기후변화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에 앞장 서기로 약속한 도시다.

 

샴 엘 세이크시는 올해 11월 제27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개최도시다.

 

샴 엘 세이크시는 당사국총회 개최도시로서 인천의 재난복원력 사례와 재난전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인천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으로 양 도시는 재난위험경감·기후변화와 관련한 다양한 정책과 의견을 교류하기로 했다.

 

아이만 모하메드 알샤레프 부시장은 “인천시 재난안전상황실의 시스템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양 도시 간 지식과 경험 공유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병근 시 시민안전본부장은 “인천시 방문을 환영한다”며 “인천시와 샴 엘 셰이크가 상호 협력해 재난역량 강화를 위한 관계망을 구축하겠다“고 화답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

 

※ 쉬운 우리말로 고쳤습니다.

 * 허브(hub) → 거점, 중심, 중심지

 

(원문) ‘재난복원력 허브 인천’ 이집트 샴 엘 세이크시 부시장 대표단 방문

(고쳐 쓴 문장)  ‘재난복원력 중심 인천’ 이집트 샴 엘 세이크시 부시장 대표단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