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5℃
  • 구름조금강릉 17.9℃
  • 흐림서울 19.1℃
  • 흐림대전 16.7℃
  • 흐림대구 18.3℃
  • 흐림울산 18.3℃
  • 흐림광주 19.2℃
  • 흐림부산 19.7℃
  • 흐림고창 16.4℃
  • 흐림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14.9℃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5.1℃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호우 피해 관련 대책마련 회의 개최

호우 대처상황 공유 및 향후 피해 대응체계 논의
영종현 “가용재원 최대한 활용해 신속하게 복구해야”

 

경기도의회는 12일 도의회 ‘수해 관련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이번 호우로 피해를 입은 도민을 위한 대응체계를 논의했다.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회의는 의장단의 피해 현장 방문 직후 방안 마련이 시급하다는 공감대가 형성됨에 따라, 염종현 의장이 개최를 제안하고 부의장과 여야 대표가 동의하면서 추진됐다.

 

염 의장은 “어제 수해 현장의 심각성을 확인한바, 여야가 힘을 합쳐 수해복구를 위한 예산을 편성하는 등 실질적 대응책을 논의해 도민의 걱정을 덜어드리고자 하는 취지에서 회의를 주재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기도의 상황보고와 현장의 모습은 괴리가 있다. 피해규모와 액수가 곧바로 집계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지원이 늦어져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공시설 관련해서는 재난지원금을, 상가·주택침수와 인명피해에 대해선 재난구호기금을 편성하고, 특별조정교부금과 예비비까지 가용재원을 최대한 활용해 신속한 복구작업이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피해 현황에 따른 시급성과 중요성에 맞춘 대책별 우선 순위를 정해야 한다는 의견도 제기됐다.

 

김판수 부의장은 “도로복구가 가장 시급한 만큼 추석 전에 도로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민호 예결위원장(국힘·양주2)은 “도내 반지하 주택 주변의 배수시설과 하수시설을 하루빨리 점검하고 강화해 같은 피해를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후약방문’식 조치에 대한 지적도 나왔다. 지미연 기획재정위원장(국힘· 용인6)은 “2020년 침수피해를 기록해 둔 ‘침수흔적도’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해 참사가 반복된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이 밖에도 ▲안전대책 마련을 위한 중복규제 완화 방안 마련 ▲구체적 예산확보 방안 수립 ▲수해 상시 모니터링 실시 등의 의견이 나왔다.

 

이에 대해 도 관계자는 “지역별 피해상황 등 금일 다뤄진 내용을 신속히 파악하고 의회에 공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허수빈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