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2.8℃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4.6℃
  • 맑음대전 24.6℃
  • 구름조금대구 23.6℃
  • 맑음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3.7℃
  • 맑음부산 22.6℃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조금제주 23.5℃
  • 맑음강화 21.0℃
  • 맑음보은 22.7℃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2.4℃
  • 맑음경주시 21.0℃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1883 맥강축제’로 제물포르네상스 서막 장식한다…인천관광公, 홍콩 관광객 2000명 유치 계획

인천관광공사가 홍콩 관광객 유치를 위해 현지 영업에 나섰다.

 

공사는 최근 홍콩을 방문해 현지 여행사와 개별·특수목적 관광객을 유치하는 데 협력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업무협약을 맺은 곳은 홍콩의 현지 여행사 트래블 피버, 트래블 얼라이언스, 트래블 익스퍼트 3곳이다.

 

이 여행사들은 공사와 함께 앞으로 개별·특수목적상품 개발에 함께 노력하고, 인천섬 트레킹과 한류콘서트 등 축제와 연계 상품으로 홍콩 관광객 2000명 이상을 유치할 계획이다.

 

특히 오는 6월 30일 ‘1883 맥강(맥주+닭강정) 이벤트’를 주요 상품으로 홍보할 방침이다.

 

공사는 이를 위해 이달 초 홍콩 주요 여행사를 대상으로 팸투어를 진행하기도 했다.

 

공사에 따르면 홍콩은 인구 700만의 작은 도시국가이지만, 국민들이 연 평균 2회 해외여행을 다닐 만큼 아시아에서 가장 성숙한 관광시장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말 국제관광 재개 이후 올해 1월 약 2만 3000명이 우리나라를 찾는 방한국 4위를 기록하고 있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에는 한 해에 70만 명으로 방한국 5위를 차지한 바 있다.

 

백현 인천관광공사 사장은 “한류 문화 체험에 관심이 높은 홍콩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트레킹을 포함한 다채로운 체험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제물포르네상스를 여는 서막으로 가칭 1883맥강축제에 홍콩 등 외국인 관광객 3000명 이상을 유치하고, 본격적으로 인천 관광의 물꼬를 열 예정이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최태용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