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33.2℃
  • 구름많음강릉 30.3℃
  • 구름많음서울 34.3℃
  • 흐림대전 28.9℃
  • 흐림대구 27.3℃
  • 흐림울산 23.6℃
  • 흐림광주 23.6℃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4.7℃
  • 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9.9℃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7.1℃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프로배구 한국전력 2년 연속 PO 진출

준PO에서 우리카드 제압…2년 연속 업셋 성공
타이스-서재덕 40점 합작…임성진도 11점으로 힘 보태

 

프로배구 남자부 수원 한국전력이 2년 연속 플레이오프(PO)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전력은 22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023 V리그 남자부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준PO) 서울 우리카드와 방문 경기에서 세트 점수 3-1(25-19 25-18 18-25 25-22)로 승리했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 4위로 3위 우리카드와 준PO에서 세트 점수 3-1로 승리해 ‘업셋’(스포츠 경기에서 하위 시드 팀이 상위 시드 팀을 잡는 것)에 성공했던 한국전력은 올해도 정규시즌 4위로 3위 우리카드를 만나 승리를 거두며 2년 연속 PO에 진출했다.


한국전력은 24일부터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리는 플레이오프에서 정규시즌 2위 천안 현대캐피탈과 3전 2승제 시리즈에 돌입한다.


정규시즌에서 3승 3패로 맞서고, 풀 세트 혈전만 4번 치렀던 두 팀은 '봄 배구'의 첫판에서도 혈전을 벌였다.


한국전력은 팀의 외국인 주포 타이스 덜 호스트(등록명 타이스)가 27점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고 서재덕이 서브 에이스 2개를 포함해 13득점으로 활약했으며 임성진도 1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한국전력은 1세트에 낮고 빠른 토스로 우리카드를 흔들었다.


세터 하승우의 토스를 받은 타이스와 서재덕이 빠른 스파이크를 상대 코트에 꽂으며 25-19로 세트를 따냈다.


한국전력의 1세트 팀 공격 성공률은 70%에 달했고, 공격 범실도 단 2개뿐이었다.

 

한국전력은 2세트에도 타이스와 서재덕을 앞세워 현대캐피탈을 몰아붙였고 신영석의 속공까지 가세하며 25-18로 세트를 따내 세트 점수 2-0으로 앞서갔다.

 

한국전력은 3세트들어 리버맨 아가메즈(등록명 아가메즈)를 앞세운 우리카드에 고전하며 세트를 내줘 세트점수 2-1로 추격을 허용했다.

 

그러나 한국전력은 4세트에 임성진의 공격이 살아나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한국전력은 4세트 초반 3-4로 끌려갔지만 임성진의 퀵오픈으로 동점을 만든 뒤 10-8로 앞선 상황에서도 임성진이 상대 블로커를 뚫는 강한 스파이크로 리드를 이어갔다.

 

15-10까지 점수 차를 벌린 한국전력은 아가메즈를 앞세워 추격에 나선 우리카드를 따돌리고 25-22로 세트를 마무리하며 승리를 확정지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