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1.5℃
  • 구름많음서울 -1.1℃
  • 구름조금대전 2.0℃
  • 흐림대구 2.7℃
  • 흐림울산 3.1℃
  • 흐림광주 1.9℃
  • 흐림부산 3.5℃
  • 구름많음고창 2.0℃
  • 제주 6.6℃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1.0℃
  • 흐림금산 1.6℃
  • 흐림강진군 2.4℃
  • 흐림경주시 2.3℃
  • 흐림거제 4.0℃
기상청 제공

프로축구 FC안양, 브라질 공격수 야고 세자르 영입

스피드 활용한 공간 창출, 드리블 돌파 장점

 

프로축구 K리그2 FC안양은 브라질 측면 공격수 야고 세자르를 영입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16년 브라질 아틀레티코 파라나엔세에서 데뷔한 야고 세자르는 주로 브라질 2부리그인 세리에B에서 활약했다.

 

CSA, 과라니, 이투아노 등 다양한 클럽을 거친 그는 2023시즌 안양에 합류하게 됐다.

 

야고 세자르는 스피드를 활용한 공간 창출, 드리블 돌파가 큰 장점으로 꼽히는 측면 공격수로 주로 활용하는 발은 왼발이지만, 상황에 따라 오른발도 활용한다.

 

민첩성, 활동량 등이 뛰어나다는 평가받고 있는 야고 세자르의 영입으로 안양의 공격 옵션은 더욱 풍부해질 전망이다.

 

야고 세자르는 “안양이라는 팀을 만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안양은 굉장히 조직력이 뛰어난 팀으로 알고 있다. 선수들과 빨리 합을 맞춰 팀에 녹아들고 싶다. 우리 팀이 원하는 목표를 이뤄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경기장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안양은 오는 29일 오후 7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부산 아이파크와 2023 하나원큐 FA컵 2라운드를 치른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