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7.9℃
  • 흐림서울 27.8℃
  • 흐림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7.2℃
  • 흐림고창 28.5℃
  • 흐림제주 29.1℃
  • 흐림강화 25.6℃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많음경주시 28.7℃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격리기간 '5일로' 단축…중대본 일상회복 추진안 발표

5월 초 위기단계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
7월 상황 모니터링 통해 2단계 조치 시행

 

정부가 오는 5월부터 코로나19 의무격리 기간을 5일로 단축한다.

 

29일 오전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은 질병관리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코로나19위기 단계 조정 로드맵’을 발표했다.

 

로드맵에 따라 정부는 3단계에 걸쳐 코로나19 일상회복을 추진한다.

 

우선 오는 5월 초 코로나19 일상회복 1단계로 위기 단계를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하고 확진자

의무격리 기간을 7일에서 5일로 단축한다.

 

매일 발표하던 코로나19 확진자 통계도 주간 단위로 전환한다. 또한 현재 국무총리가 본부장을 맡은 중대본을 해체하고 보건복지부 산하 중앙사고수습본부가 관련 업무를 총괄한다. 다만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유지된다.

 

정부는 이후 2단계로 격하 시켜 위기단계를 ‘주의’로 하향한다.

 

마스크·격리 의무를 모두 해제하고 선별진료소 운영을 종료해 대부분 일반 의료체계로 전환한다.

아울러 대부분의 방역 조치 해제를 통해 검사비, 입원치료비, 생활지원비, 유급 휴가비, 치료비 등 지원책도 종료한다.

 

마지막 3단계는 코로나19를 독감(인플루엔자)처럼 관리해 사실상 모든 방역 조치를 해제한다.

 

정부는 4월 말 세계보건기구(WHO) 긴급위원회가 열린 이후인 5월 초 위기조정평가회의를 열어 감염병 위기단계를 조정해 1단계 돌입 후 상황 모니터링과 의료계와 지자체의 준비 등을 거쳐 7월 2단계 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다.

 

중대본은 “향후 2~3년간 소규모 유행이 반복되더라도 안정화 추세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하며 “다만 신규 변이 출현 등 위기 상황이 발생하면 한시적으로 일부 시설에 대한 실내마스크 의무, 입국 전후 검사, 임시선별검사소 등을 재도입하고 대응 체계를 총리 주재 범정부 회의로 격상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 경기신문 = 박진석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