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16.0℃
  • 흐림서울 22.4℃
  • 흐림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7.2℃
  • 구름조금울산 25.1℃
  • 구름조금광주 28.2℃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4.8℃
  • 흐림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23.6℃
  • 맑음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27.8℃
  • 구름조금거제 28.9℃
기상청 제공

경기도 곳곳 4년 만에 대규모 현충일 행사

수원, 용인 등 대부분 지자체 시민 참여 공식 추모제 개최
순국 선열 기리는 다채로운 공연 진행
지자체 셔틀버스 운영으로 시민 편의 제공

 

코로나19로 중단됐거나 축소됐던 현충일 행사가 4년 만에 경기도내 곳곳에서 일제히 열렸다.

 

6일 오전 10시 수원시 팔달구 현충탑에서 '제68회 현충일 추념식'이 진행됐다. 수원시 주관으로 진행된 추념식은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이재준 수원시장,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김기정 수원시의회 의장, 경기도 보훈단체 관계자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시민들의 헌화·분향 행렬이 이어진 가운데, 수원 효원고 2학년 이채영 학생의 헌시 낭송, 51사단 군악대와 수원시립합창단의 합창 등 추모 공연으로 꾸며졌다.

 

고령의 국가유공자와 유가족들의 참배 모습도 눈에 띄었다.  

 

월남전 참전용사인 김정수 씨(75)는 "하늘나라로 먼저 떠나신 선후배님들을 기리기 위해 현충탑을 찾았다"며 "월남에서 다치고, 고엽제로 피해 본 전우들을 떠올리니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월남전에서 남편을 잃은 진순덕 씨(77)는 "현충탑을 바라보고 있자니 참전용사였던 남편의 전사 소식을 들었을 때가 생생히 떠오른다"며 "아직까지 하늘에 있는 남편을 위해 매일 기도를 하며 살고 있다"고 전했다.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은 이경희 제1부교육감, 한정숙 제2부교육감 등 직원 30여 명과 이천시 '국립이천호국원'을 방문했다. 

 

학도병 묘역을 찾은 임 교육감은 18세 나이로 육군에 입대해 북한군의 진격을 늦추는 전공을 세운 고 정원혁 학도병을 추모했다. 

 

용인시는 6.25 전쟁 당시 '김량장 전투'가 벌어졌던 김량장동 현충탑에서 추념식을 가졌다.

이상일 용인시장은 추념식에 참석한 국가유공자 등 시민 1000여 명과 함께 명지대 학생들이 준비한 '별 헤는 밤' 합창을 관람했다. 

 

의정부시에서도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 김동근 의정부시장 등 시민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일동 현충탑에서 추념식을 열었다.

 

 

경기도 지자체들은 각 구청과 주민센터에서 현충탑과 호국원을 참배하는 고령자들을 위해 왕복 버스를 운영했다.

 

특히 수원시는 국립 서울·대전현충원에서 참배하기를 원하는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등 205명에게 무료 셔틀버스 6대를 지원하고, 자원봉사자 18명을 배치하는 등 참배를 지원했다.

 

[ 경기신문 = 나규항·이보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