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1.0℃
  • 흐림강릉 -0.5℃
  • 맑음서울 1.8℃
  • 흐림대전 3.0℃
  • 흐림대구 3.2℃
  • 흐림울산 3.1℃
  • 광주 4.5℃
  • 흐림부산 3.9℃
  • 흐림고창 4.4℃
  • 제주 7.4℃
  • 맑음강화 1.2℃
  • 구름많음보은 1.6℃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5.1℃
  • 흐림경주시 2.5℃
  • 흐림거제 4.7℃
기상청 제공

경기도, 2030년 온실가스 40% 감축하는 ‘스위치 더 경기’ 추진

20일 경기 환경산업전 개막식 개최
김동연 “기후변화 대응 선도하겠다”
道, 8개 분야별 28개 추진과제 수립

 

경기도가 2050년 탄소중립 실현, 2030년 온실가스 40% 감축을 목표로 경기도와 산하 28개 공공기관의 신재생에너지 등을 확대한다.

 

또 2026년까지 사용전력 100% 신재생에너지로 대체하는 공공기관 RE100,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지붕을 활용한 민관협력형 태양광 설치하는 내용의 산업단지 RE100을 추진한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20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기 환경산업전 개막식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스위치 더 경기(Switch the 경기)’ 프로젝트’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김 지사는 “스위치를 내리는 것은 기후변화 시대에 적응하기 위해 에너지를 절약하는 것이고 스위치를 올리는 것은 신재생에너지처럼 기후변화에 대응해 선도적으로 할 수 있는 것들을 하겠다는 의미”라며 프로젝트 의의를 설명했다.

 

이어 “단순히 비전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경기도가 기후위기 대응에 대해 선도적으로 실천에 옮기고 앞장서겠다는 약속과 의지를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도는 ▲스위치 더 에너지 ▲스위치 더 시티 ▲스위치 더 모빌리티 ▲스위치 더 파밍 ▲스위치 더 웨이스트 ▲스위치 더 액티비티 ▲기후테크 육성 ▲기후위기 적응 등 8개 분야별로 28개 추진과제를 추진한다.

 

특히 도시·건축·산림 분야 기후위기 대응대책으로 신규 개발사업으로 감소하는 탄소 흡수량만큼 대체 흡수원을 조성하거나 부담금을 납부하는 ‘개발사업 탄소 총량제’를 도입한다.

 

교통분야에서도 공공부터 시작해 사업용 자동차, 일반 자동차까지 단계적으로 전기차 보급에 나선다. 또 똑버스 등 스마트 모빌리티를 적극 도입해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한다.

 

전의찬 경기도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민간위원장은 “정책개발이 정말 시급하고 기업 차며와 시민들, 도민들 지지가 필요하다”며 “탄소중립위원회는 도가 탄소중립을 달성할 때까지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영일 도의회 도시환경위원장은 “지난 RE100 비전 선포식 이후 도가 정책도 많이 만들고 실행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각계각층의 많은 분께서 동감해주셔야 한다”며 “함께 상의해주고 함께해주시면 끝까지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스위치 더 경기 프로젝트 과제 구체화와 도민 의견수렴 등을 거쳐 내년 4월까지 경기도 탄소중립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구체적 실행에 돌입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이유림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