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4.6℃
  • 박무서울 2.0℃
  • 박무대전 4.3℃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5.5℃
  • 박무광주 4.1℃
  • 맑음부산 5.2℃
  • 맑음고창 5.7℃
  • 흐림제주 7.8℃
  • 맑음강화 1.2℃
  • 구름많음보은 1.9℃
  • 구름많음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中企 "안전보건관리체계 컨설팅, 즉시 적용 사실상 불가능"

중기중앙회, 고용부 ‘안전보건관리체계 컨설팅’ 참여업체 대상 실태조사

 

50인 미만 사업장 중 대부분이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올해 고용노동부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컨설팅에 참여한 50인 미만 사업장 75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컨설팅 참여 효과에 관한 실태조사' 결과를 지난 7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컨설팅에 참여한 기업 중 60.0%는 여전히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이행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직까지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이행하지 못한 이유에 대해서는 절반 가량(46.7%)이 ‘안전 전문인력 등 업무수행 인력 부족’을 꼽았으며, ‘의무사항이 지나치게 어렵고 불명확해서’(24.4%), ‘업종별 맞춤형 컨설팅이 이뤄지지 못해서’(15.6%)라는 응답도 많았다.

 

특히 응답기업의 절반 이상(56.0%)은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컨설팅에 참여했더라도 실제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및 이행까지는 ‘6개월 이상 시간이 필요’(6개월~1년 24.0%+1년 이상 32.0%)하다고 답했다.

 

반면, 컨설팅을 받은 즉시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이행할 수 있었다는 응답은 1.3%에 불과했다. 또한, 컨설팅에서 지적받은 사항을 모두 이행하기 위해서는 컨설팅 비용 외에도 평균 6000만 원이 추가로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50인 미만 사업장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이 어렵지 않다'는 노동계 주장에 대해서는 컨설팅 참여업체 사업주 및 근로자의 76.0%가 동의하지 않는다고 응답(별로 동의하지 않는다 33.3%+전혀 동의하지 않는다 42.7%)했다.

 

이명로 중기중앙회 인력정책본부장은 “노동계 일각에서 극히 일부 사례를 일반화해 마치 일회성 컨설팅만 받으면 중대재해처벌법을 모두 준수할 수 있는 것처럼 현실과 동떨어진 주장을 하고 있다”며 “현장에서 컨설팅을 통해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현장에 맞게 이행하며 관리하기 위해서는 2년 이상 시간이 필요하다고 보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말했다.

 

이어 “소규모 사업장의 영세성을 감안해 업종별·지역별 공동안전관리자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전문인력 확충 및 인건비 등에 대한 정부·지자체 지원도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