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인천 연수구, 재활용품 현물교환 자원순환가게 대폭 확대

인천 연수구가 이달부터 투명 페트병, 알루미늄 캔 등 재활용품을 모아 가져오면 종량제봉투, 휴지 등으로 교환해 주는 ‘자원순환가게’를 지역 내 모든 동으로 확대 운영한다.

 

구는 그동안 페트병, 캔 등의 고품질 재활용품 수거율을 높이고 올바른 분리배출을 장려하기 위해 지난해까지 푸른두레생협 등 6곳의 자원순환가게를 운영해 왔다.

 

하지만 2월부터는 지역 내 동 행정복지센터 15곳과 이마트 연수점 등 모두 16곳으로 확대 운영하고 연수구노인인력개발센터와 협력해 노인인력을 각 동에 자원순환 활동가로 배치했다.

 

이에 따라 구민들은 어느 동에서나 가까운 자원순환가게에 재활용품을 모아 가져오면 품목별 교환량에 따라 종량제봉투나 휴지 등으로 현물교환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다만 각 동행정복지센터 자원순환가게로 재활용품을 교환하기 위해 가져올 때는 내용물을 비우고 물로 씻어 이물질과 라벨을 제거 후 말려서 가져와야 한다.

 

이와 함께 연수구는 자원순환가게 확대‧운영을 기념하기 위해 오는 4월 30일까지 재활용품을 가져오면 평상시의 2배로 보상해 주는 ‘2배 보상이벤트’를 실시한다.

 

재활용품은 폐기물 수집·운반 업체가 수거해서 적환장으로 운반 처리되며 구는 이번 확대 운영을 통해 자원순환 문화 확산과 함께 재활용률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주민들도 그동안 근처에 자원순환가게가 없어 많은 참여가 어려웠지만 가까운 자원순환가게를 통해 재활용가능자원을 분리배출하고 보상도 받고 환경도 지킬 수 있게 됐다는 입장이다.

 

이재호 구청장은 “이제 우리 스스로 지원순환 문화를 정착시키는 일이 후세들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필요하다”며 “작은 실천으로 환경을 지키고 실생활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자원순환가게에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윤용해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