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16.5℃
  • 구름조금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7.9℃
  • 맑음대전 14.4℃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5.5℃
  • 구름많음광주 16.0℃
  • 박무부산 17.6℃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16.7℃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3.1℃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장재철 국민의힘 예비후보 “김윤식 전 시흥시장 국민의힘 입당을 거부"

 

장재철 국민의힘 예비후보가 “김윤식 전 시흥시장의 국민의힘 입당을 거부한다”며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장재철 국민의힘 예비후보는 29일 10시 30분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골수 민주당 당원으로 20여 년을 지낸 김윤식 전 시장이 오로지 국회의원 출마를 위해 국민의힘에 입당했다”라며 “국민의힘은 민주당에서 컷오프 당한 사람들의 원풀이 정당이 아니며 국민의힘은 그들을 위로해줄 의무는 없다”고 주장했다.

 

장재철 예비후보는 “이런 참담한 현실에 대해 그간 묵묵히 지구당을 지켜온 당원들에게 뭐라고 답해야 하고, 저는 이러한 현실을 수용할 수 없다”며 “조정식 국회의원을 이길 경쟁력 있는 인물은 김윤식 전 시장이 아니다. 시흥이 도태된 20년 세월 속에는 조정식 의원과 김윤식 전 시장이 있다”고 강조했다.

 

장재철 예비후보는 “시흥에서 보수를 지지하며 국민의힘을 이끌어준 당원들이 다른 선택을 하지 않도록 중앙당이 현명한 결정을 내려야 할 것”이라며 “향후 거취와 관련해서는 그간 자신을 도와주고 함께했던 지지자들과 논의해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김원규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