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30.3℃
  • 서울 26.0℃
  • 대전 26.6℃
  • 흐림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30.6℃
  • 흐림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30.3℃
  • 흐림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1.8℃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6.0℃
  • 흐림금산 28.1℃
  • 흐림강진군 31.6℃
  • 구름많음경주시 33.3℃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심재돈 예비후보 "쓰레기 적환장 이전 결코 없다"

 

심재돈 국민의힘 동구·미추홀구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근거없는 가짜뉴스가 난무하는데 대해 우려를 표하고 나섰다.

 

최근 쓰레기 적환장 도화동 이전문제 등 이미 오래전에 백지화되거나 정리된 지역민원이나 이슈가 아직 진행 중인 듯 혹은 선거 후에 추진될 것이라는 등 근거없는 비방과 흑색선전이 난무해 불필요한 주민불안과 갈등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심 예비후보는 “선거를 앞두고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근거없는 가짜뉴스를 전달하는 행위는 모두 범죄행위”라며 “선거를 앞두고 주민불안을 유발하는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특히, 쓰레기 적환장 이전 문제의 경우 구청의 검토단계에서 이미 백지화된 일이다”라며 “도화동 부지는 기업임대를 위한 입찰을 3차례나 진행해왔으며, 구청직원들을 상대로 활용방안 의견을 받는 내부공고를 하는 등 다양한 방안을 강구 중이었던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폐쇄, 이전한 도화동 기업부지에 대해서는 주민편의시설과 환경 친화적인 기업부지로 전환할 계획”이라며 “주민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절대로 없도록 할 것이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 경기신문 / 인천= 윤용해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