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2.6℃
  • 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5.4℃
  • 대구 23.6℃
  • 흐림울산 22.9℃
  • 흐림광주 25.4℃
  • 부산 23.5℃
  • 흐림고창 25.6℃
  • 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2.8℃
  • 흐림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2.7℃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3.5℃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하남·강동 9호선 연장 ‘공동대응 TF 추진단’ 본격화

서울시에 강동・하남 ・남양주선 급행・일반열차 동시 운영 건의

▲하남시, 강동구가 서울시에 건의한 강동・하남・남양주선 급행・일반열차 동시 운영 예상도(사진=하남시 제공)

 

하남시는 지하철 9호선 강동·하남·남양주 연장 철도사업 'TF 추진단'이 본격화 될 전망이라고 19일 밝혔다.
 
서울 지하철 9호선을 강동구 강일동에서 하남시 및 남양주시까지 연장하면 서울·경기권 주민들의 대중교통 편의성이 향상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용객 급증으로 인한 혼잡이 우려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강동·하남·남양주선 기본계획 공청회에서도 하루 이용 수요가 4만 명이 넘는 944정거장(하남) 및 946·947정거장(남양주시)의 경우, 급행열차와 일반열차의 동시 운영이 필요하다고 전망했다.

 

이에, 하남시와 서울 강동구가 강동·하남·남양주선의 ▲944정거장 일반열차 연장 운영 ▲943~944정거장 통합 공구 추진 및 조속 개통 등을 위한 ‘공동대응 협력 TF 추진단’을 구성해 현안해결에 나섰다.

 

해당 노선의 열차 운영 계획에는 서울시와 경기도의 협의가 반드시 필요하기에 강동구와 함께 지난 4월 30일 경기도(철도건설과)에 공동건의문을 제출, 이달 14일 서울시(교통정책과)에도 공동건의문을 제출했다.

 

공동건의문에는 하남시 미사지구와 강동구 고덕강일지구 주민 약 16만 명의 대중교통 편의를 위한 건의사항이 담겨있다.

 

주요 내용은 ▲일 평균 이용 수요가 약 6만 5000명에 이르는 943·944정거장의 분산을 위해 944정거장까지 일반열차 연장 ▲조속한 추진을 위해 943~944정거장 통합 공구 추진 및 조속 개통 등을 건의했다.

 

하남시와 강동구는 사업을 주관하는 경기도 및 서울시 등 관계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강동·하남·남양주선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에 944정거장 일반열차 연장 등이 반영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현재 하남시장은 “미사강변신도시는 대중교통망이 부족한 상황으로 9호선이 미사강변신도시까지 조속 개통되고 급행열차 뿐만 아니라 일반열차도 운행될 수 있도록 지하철 교통현안에 대해 강동구와 긴밀한 협조에 나설 방침"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태호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