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5.9℃
  • 흐림강릉 30.2℃
  • 흐림서울 27.1℃
  • 대전 27.4℃
  • 흐림대구 30.4℃
  • 흐림울산 29.5℃
  • 흐림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8.1℃
  • 흐림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30.7℃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6.0℃
  • 흐림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9.8℃
  • 흐림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리들리 스콧 '글래디에이터2', 로마제국의 운명을 건 결투…11월 개봉 확정

막시무스의 후계자 루시우스의 대서사시

 

리들리 스콧 감독이 다시 한번 메가폰을 잡은 '글래디에이터2' 가 최근 캐릭터 포스터와 1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영화는 ‘막시무스’의 죽음으로부터 약 20년이 지난 시점에서 시작되며 콜로세움에서 로마 제국의 운명을 건 결투를 벌이는 ‘루시우스’(폴 메스칼)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로마 제국을 배경으로 각 캐릭터들의 강렬한 비주얼을 담아내며 역대급 스케일을 기대하게 한다.

 

검투사의 완벽한 자태를 선보이는 ‘루시우스’(폴 메스칼)의 포스터를 비롯해, ‘마르쿠스 아카시우스’(페드로 파스칼), ‘마크리누스’(덴젤 워싱턴), ‘루실라’(코니 닐슨), 황제 ‘게타’(조셉 퀸), 황제 ‘카라칼라’(프레드 헤킨저) 등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한다.

 

이들은 각각 권력을 향한 야망과 예측할 수 없는 위협 속에서 긴장을 고조시키며 스펙터클한 액션과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한다.

 

함께 공개된 1차 예고편은 로마 제국을 위해 맞서 싸우는 새로운 글래디에이터의 등장을 알리며 압도적인 규모와 강렬한 액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거대한 해상 전투씬과 콜로세움에서 펼쳐지는 치열한 검투사 액션은 관객들에게 손에 땀을 쥐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루시우스’는 분노와 복수심으로 가득 차 이를 통해 새로운 영웅으로 등장해 로마 제국의 운명을 건 결투와 극적인 서사가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폴 메스칼의 폭발적인 에너지와 페드로 파스칼의 팽팽한 긴장감, 덴젤 워싱턴의 묵직한 카리스마가 어우러져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층 더한다.

 

특히 이번 작품에도 전작에서 활약했던 코니 닐슨이 다시 등장해 반가움을 더하는 한편 폭군 황제 조셉 퀸도 눈길을 끈다.

 

'글래디에이터2'는 강렬하고 화려한 비주얼과 함께 짜릿한 쾌감을 선사하는 액션 그리고 탄탄한 스토리로 전 세계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새로운 영웅 루시우스를 중심으로 한 긴장감 넘치는 서사와 더욱 강력하고 스펙터클한 액션 등 다한 볼거리를 선보일 '글래디에이터2'는 오는 11월 개봉 예정이다.

 

[ 경기신문 = 유아린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