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맑음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5.5℃
  • 대전 24.9℃
  • 구름많음대구 27.2℃
  • 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7.5℃
  • 맑음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29.5℃
  • 맑음강화 23.5℃
  • 구름조금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9.6℃
  • 흐림경주시 26.9℃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성남 분당고, 볼링 전국 최강

협회장배 전국남녀학생볼링대회
남고 황재성-황성현組·여고 고정현-여은주組 동반 정상

성남 분당고가 제28회 대한볼링협회장배 전국남녀학생볼링대회에서 남녀고등부 2인조전을 석권했다.

분당고는 14일 경남 진주 크로바볼링경기장에서 계속된 대회 8일째 남고부 2인조전 결승에서 황재성과 황성현이 각각 6게임을 치러 합계 2천499점(평균 208.5점)으로 신성민-황세연 조(충북 금천고·2천487점)와 정우성-오상현 조(광주체고·2천481점)으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분당고는 황성현이 5번째 게임과 6번째 게임에서 각각 237점과 246점의 빼어난 스코어를 기록하는 등 참가 선수 중 가장 높은 1천341점(평균 223.5점)으로 우승을 이끌었다.

황성현은 개인전과 2인조 전이 끝난 가운데 개인종합에서 12게임 합계 2천579점(평균 214.9점)으로 김준범(대구 도원고·2천535점)과 백종훈(평택 송탄고·2천503점)을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다.

분당고는 또 경남 창원 삼성볼링경기장에서 열린 여고부 2인조전 결승에서는 고정현과 여은주가 각각 6게임에서 1천219점과 1천271점을 기록, 합계 2천489점(평균 207.4점)으로 정정윤-장지원 조(안양 평촌고·2천472점)와 김현아-김민지 조(충북 상당고·1천471점)를 제치고 정상에 오르며 남녀고등부 2인조전 동반 정상의 기쁨을 누렸다./김태연기자 ty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