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토)

  • 구름많음동두천 7.3℃
  • 구름많음강릉 9.2℃
  • 구름많음서울 7.6℃
  • 구름조금대전 7.5℃
  • 구름많음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11.1℃
  • 연무광주 10.0℃
  • 구름조금부산 11.3℃
  • 구름많음고창 4.6℃
  • 흐림제주 11.5℃
  • 구름조금강화 6.6℃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조금금산 5.6℃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7.1℃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女帝의 귀환… 의정부서 만나는 김성녀의 신들린 연기

뮤지컬 모노드라마 ‘벽속의 요정’ 9일 의정부예술의전당
‘1인 32역’… 전회 기립박수 기록·각종 연극상 휩쓸어

 

 

 

2005년 초연 이래, 전회 기립박수의 기록과 각종 연극상을 휩쓴 화제의 작품, 김성녀의 뮤지컬 모노드라마 ‘벽속의 요정’이 오는 2월 9일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웰메이드 연극의 진수를 선보인다.

연극 ‘벽속의 요정’은 50여 년의 세월을 배경으로 배우 김성녀가 1인 32역을 소화하며 명연기를 선보인 작품으로 2005년 예술계 최고의 영예상인 올해의 예술상과 동아연극상 연기상 수상 및 평론가협회 올해의 연극 베스트 3 선정을 비롯해 한국연극선정 2006 공연베스트 7로 선정되며 작품성의 역사를 인정받았다. 전회 기립박수가 빠짐없이 나올 만큼 폭발적인 반응과 함께 모든 관객과 평단이 호평과 지지를 보내는 흔치 않은 이력을 가진 작품이다.

2009년 6월에는 일본연출가협회 초청으로 원작자의 나라인 일본에서 상연하며 일본관객으로부터 흔치 않게 기립박수를 이끌어내며 ‘명작에는 국경을 초월한 감동이 있다’는 보편적 진리를 입증했다.

이 작품은 스페인 내전 당시의 실화를 토대로 한 원작이라는 점에서도 화제가 되었지만, 극작가 배삼식이 우리 상황에 맞도록 완벽하게 재구성, 각색해 당초 번안을 반대했던 원작자가 한국 공연을 보고 ‘또 다른 하나의 작품’이라며 극찬했다는 일화로 유명하다.

극 중 총 12곡의 노래가 곁들여지는 이 작품은 연극과 뮤지컬의 경계를 절묘하게 넘나드는 독특한 양식으로도 주목 받아왔다.

무엇보다 오랜 세월 연극과 뮤지컬, 마당놀이 무대를 두루 섭렵하며 축적해온 김성녀만의 연기력과 한국적 음색이 가장 돋보이는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춤과 노래는 물론 치밀하고 탁월한 연기로 수많은 역을 단숨에 소화시키며 ‘김성녀만이 할 수 있는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아온 ‘벽속의 요정’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살아있는 모든 것은 남루하면서도 아름답다는 것을 일깨워 준다.

여제(女帝)의 귀환, ‘배우 김성녀’, 이 다섯 글자 외 더 이상의 수식이 필요하지 않는 김성녀의 신들린 듯한 연기와 국가대표 연출가 손진책의 절제되면서도 빼어난 연출, 동아연극상 희곡상과 대산문학상 수상 작가 배삼식의 탁월한 각색, 2007 서울무용제 음악상 수상에 빛나는 김철환의 음악을 비롯해 박동우(무대), 김창기(조명) 등 각 분야에서 최고로 인정받고 있는 노련한 예술가들의 절묘한 화합으로 20대는 물론 40~50대에 이르기까지 모든 세대를 초월하는 웃음과 눈물을 전달할 것이다.

공연문의 및 예매는 의정부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uac.or.kr)나 전화(031-825-5841~2), 또는 인터파크티켓(www.interpark.com, 1544-1555)에서 가능하다./정민수기자 j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