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18.0℃
  • -강릉 18.3℃
  • 서울 18.0℃
  • 대전 18.1℃
  • 대구 18.5℃
  • 울산 18.2℃
  • 광주 20.3℃
  • 부산 18.2℃
  • -고창 21.0℃
  • 제주 27.3℃
  • -강화 18.2℃
  • -보은 17.4℃
  • -금산 17.7℃
  • -강진군 20.3℃
  • -경주시 18.1℃
  • -거제 19.1℃
기상청 제공

서구 해피로드 장애인 주간보호센터 개소

20~40세 발달장애인 이용
정원 15명 현재 모집 진행

 

 

 

인천 서구는 ‘해피로드 장애인 주간보호센터 개소식’을 개최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재현 구청장을 비롯한 장애인, 인천지역 주간보호센터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해피로드 장애인 주간보호센터는 ‘사단법인 인천 중증장애인 복지진흥회’가 시설운영 공모를 통해 지난 8월 위탁자로 선정됐으며, 2개월 간 시설 리모델링 및 운영준비기간을 거쳐 개소했다.

센터는 전액 구비 지원시설로 운영비와 리모델링비 등을 지원했으며 연면적 190.32㎡ 규모로 거실, 집단활동실, 심리안정실, 조리실, 사무실 등을 갖추고 있다.

센터의 총 이용정원 15명으로 20세~40세까지 성인 발달장애인을 이용자로 현재 모집을 진행하고 있다.

이재현 구청장은 “해피로드 장애인 주간보호센터의 개소는 서구의 부족한 장애인 이용시설 확충에 첫발을 내딛은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서구는 장애인이 보다 더 살기 좋은 서구를 위해 더 많은 지원과 관심을 가지겠다고”말했다.

/이정규기자 lj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