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18.4℃
  • 구름조금서울 21.3℃
  • 흐림대전 22.0℃
  • 구름많음대구 20.2℃
  • 흐림울산 20.0℃
  • 구름많음광주 23.0℃
  • 흐림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19.9℃
  • 흐림제주 21.6℃
  • 구름조금강화 20.0℃
  • 구름많음보은 16.2℃
  • 구름많음금산 21.0℃
  • 구름많음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경찰, 박원순 시장 실종 신고 접수…소재 파악 중

박 시장 딸 신고 … 유언같은 말 남기고 나가
휴대전화 번호 기지국 서울 성북구 관내로 확인
경찰, 2개 중대와 드론, 경찰견 등으로 추적 중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9일 경찰에 들어와 경찰이 소재를 파악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 딸은 이날 오후 5시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며 112에 신고했다.

 

박 시장의 휴대전화 번호 최종 기지국이 서울 성북구 관내로 확인돼 종로경찰서와 성북서, 혜화서 등 인근 경찰서에서 소재 파악에 나섰다. 

 

경찰은 2개 중대와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추적 중이다.

 

서울시는 이에 대해 “현재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서울시청에 출근하지 않았으며 내일까지 일정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면담키로 했다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취소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