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동두천 12.9℃
  • 흐림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5.7℃
  • 구름많음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7.7℃
  • 흐림고창 16.7℃
  • 구름조금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4.0℃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3.5℃
  • 구름많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손흥민의 번리전 70m 원더골, EPL '올해의 골' 후보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의 '70m 질주 원더골'이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골' 후보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사무국은 7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9-2020 버드와이저 골 오브 더 시즌' 후보에 오른 9골의 명단을 발표하고 팬들의 공개 투표를 받기 시작했다.

 

EPL 사무국은 팬 투표 결과와 전문가 패널의 의견을 합쳐 이번 시즌을 빛낸 최고의 골을 선정할 예정이다.

 

9명의 '올해의 골' 후보에서 단연 손흥민이 눈에 띈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번리와의 정규리그 16라운드에서 전반 32분 '폭풍 질주'에 이은 원더골을 넣었다.

 

토트넘 진영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약 70m를 혼자 내달리며 무려 6명의 번리 선수를 따돌린 뒤 페널티 지역에서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어 팬들의 찬사를 받았다.

 

손흥민의 '번리전 원더골'은 EPL 선정 '버드와이저 12월의 골'로 뽑힌 데 이어 영국 공영방송 BBC 선정 '올해의 골'은 물론 영국 스포츠매체 '더 애슬레틱' 선정 '올해의 골'로도 뽑혔다.

 

또 스카이스포츠 역시 팬 투표를 통해 손흥민의 번리전 득점을 'EPL 역대 최고의 골'로 선정한 바 있다.

 

EPL은 손흥민과 더불어 하비 반스(레스터시티), 무사 제네포(사우샘프턴), 매슈 롱스태프(뉴캐슬), 케빈 더브라위너(맨시티), 알리레자 자한바크슈(브라이턴), 바테이 비드라(번리),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유) 등을 '올해의 골' 후보에 올렸다.

 

EPL 사무국은 현지시간으로 10일까지 팬 투표를 받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