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AK갤러리서 무더위 식혀줄 ‘Fruity Vacance’ 전시 관람해요

‘과일’ 주제로 현대미술로 재해석…오는 30일까지
김현주·아보프랜즈·위더스프랜즈·푸루토 작가 참여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AK갤러리가 오는 30일까지 무더운 여름 더위를 식혀줄 ‘Fruity Vacance’ 전시를 선보인다.

 

지난 7일을 시작된 ‘Fruity Vacance’전에는 김현주, 아보프랜즈, 위더스프랜즈, 푸루토 작가가 참여했다.

 

작가들은 “과일을 다양한 매체로 나타낸 작품을 통해 다채로운 감각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며 “이번 전시가 전하는 과일의 싱그러움은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활력을 제공하고 지친 몸과 마음에 생기를 불어넣는 일상의 비타민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각각 다른 장르의 4팀이 다양한 방식으로 과일을 재해석해 현대미술로 표현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먼저 김현주 작가는 신선한 과일이 가득한 풍요로운 파라다이스 풍경을 화면에 표현해냈다.

 

비단에 짙고 불투명하게 채색하는 진채 기법으로 표현한 과일과 유토피아적 풍경은 삶의 의미를 되돌아보게 한다.

 

아보프랜즈는 각종 과일의 모습으로 따뜻한 이야기를 전하는 캐릭터이다.

 

이번 전시에서 캐릭터들은 지친 여정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며, 시원한 해변과 열대 우림 그늘 아래에서 바캉스를 즐기는 모습을 보여준다.

 

 

과일에 대한 모든 상상이 현실로 이뤄지는 위더스프랜즈의 인터랙티브 아트공간은 바쁜일상에 지친이들의 활력충전을 위한 이색과일 게임체험공간이다.

 

인터랙티브 아트(Interactive Art)란 상호 소통하는 예술을 의미하는데, 이번 전시에서는 신체 동작을 인식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게임처럼 관람객들이 전시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영상 작품이 공개된다.

 

김윤주 작가가 만드는 과일 패브릭 장난감 푸루토는 기존의 플라스틱 장난감과는 달리 아이들이 깨물어도 잇자국이 남지 않고, 자주 세탁할 수 있는 위생적인 봉제품이다.

 

환경과 아이들의 건강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만들어진 이 장난감은 알록달록한 색감과 말랑말랑한 촉감으로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며, 감성발달에 도움을 준다.

 

AK갤러리는 “상상력을 자극하는 과일의 다채로운 모습을 통해 현실의 무게를 잠시나마 잊고 바캉스에 온 듯한 설렘을 느껴보시길 바란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