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1℃
  • 구름많음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6.3℃
  • 흐림대전 15.1℃
  • 흐림대구 15.2℃
  • 흐림울산 18.2℃
  • 흐림광주 16.0℃
  • 구름조금부산 17.7℃
  • 흐림고창 15.0℃
  • 구름조금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10.9℃
  • 구름많음금산 12.4℃
  • 흐림강진군 14.3℃
  • 흐림경주시 17.1℃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수원월드컵재단 집중호후 피해 지역 대민지원 나서

도자원봉사센터와 협업으로 안성시 죽산면 피해 농가 서 토사 제거 등 복구활동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 11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안성 지역주민을 위해 대민지원에 나섰다.

 

월드컵재단 직원들과 경기장 내 입주기관인 ㈜스포츠아일랜드 임직원 등 30여명은 이날 안성시 죽산면 피해 농가와 침수주택을 방문, 토사 및 수목 제거‧배수로 정리‧집기 세척 등 수해복구 활동을 진행했다.

 

참여자 전원은 봉사 전 발열 체크와 손 소독을 완료했고 작업 시 마스크를 착용한 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수해복구활동은 월드컵재단과 경기도자원봉사센터의 협업으로 장기간 폭우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곳 중 하나인 안성시를 선정, 복구 지원에 나서게 됐다.

 

이내응 월드컵재단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국에 폭우까지 겹쳐 많은 분들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럴 때일수록 함께 헤쳐 나가야 한다고 생각해 안성으로 향했다. 이번 자원봉사가 안성지역분들께 미약하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월드컵재단은 올해 코로나19와 관련 도내 딸기농가 돕기 공동구매, 경기도 학교급식 피해농가 돕기,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홍보, 전 직원 참여 헌혈행사 등을 개최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실질적이고 시의적절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전개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