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6 (화)

  • 맑음동두천 28.5℃
  • 구름조금강릉 27.5℃
  • 맑음서울 29.9℃
  • 구름많음대전 29.6℃
  • 대구 25.6℃
  • 울산 26.2℃
  • 광주 27.0℃
  • 부산 24.7℃
  • 흐림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32.7℃
  • 구름조금강화 26.7℃
  • 구름조금보은 27.6℃
  • 흐림금산 26.5℃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5.8℃
  • 흐림거제 26.1℃
기상청 제공

BIFAN ‘비욘드 리얼리티’ 연계 퍼포먼스 선보여…4일 ‘바르도’ 공개

김종민 XR큐레이터·이양희 안무가 공동작업
XR작품과 안무 접목한 ‘바르도’…유튜브서 공개
헤드셋 착용한 무용수 등장해 화려한 공연 펼쳐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신철, BIFAN)의 XR부문 프로그램 ‘비욘드 리얼리티’가 올해 초청작품 연계 퍼포먼스 ‘바르도’를 공개했다.

 

‘바르도’는 올해 영화제에 초청된 XR작품과 이양희 안무가 등의 안무를 접목한 영상으로 BIFAN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4일부터 감상할 수 있다.

 

XR작품 전시와 이양희 안무가의 공연은 당초 영화제 기간 중 부천아트벙커 B39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코로나19 상황으로 전시와 공연이 불가능해지자 BIFAN 김종민 XR큐레이터(VR전문 프로그래머)와 이양희 안무가가 공동 작업해 이를 댄스필름 형태로 기획·제작했다.

 

부천아트벙커 B39 공간 벽면과 바닥 전면에 투사된 XR작품 안으로 헤드셋을 착용한 무용수들이 등장해 펼쳐지는 공연은 신비롭고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바르도(Bardo)’는 둘(do) 사이(bar)라는 의미를 가진 티베트어로, ‘다른 차원으로 진입하기 위한 중간의 단계이자 상태’를 의미한다.

 

김종민 XR큐레이터와 이양희 안무가는 현실과 가상 사이에 존재하는 여러 층위들을 디지털 이미지와 무용수들의 움직임의 관계를 통해 표현하고자 했다.

 

12분 분량의 촬영은 부천아트벙커 B39에서 이뤄졌으며, 쓰레기 소각장이었던 이곳은 과거가 공존하는 형태로 리모델링되어 창의적인 문화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이양희 안무가는 “현실 공간에서 내 몸의 움직임이 또 다른 가상공간에서 움직이고 있을 때 두 개의 공간이 겹쳐지는 신비로운 경험을 했다”며 “관객들도 현실과 가상의 두 세계를 경험하게 하기 위해 집중했다”고 밝혔다.

 

 

김종민 XR큐레이터는 “가상현실 콘텐츠는 특정 기기를 착용하고 감상하는 영상 콘텐츠만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이번 퍼포먼스를 통해 안무가가 몸을 사용해 디지털 이미지와 교감하는 모습은 관객들에게 가상과 현실의 다양한 경계를 넘나드는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VR·XR 부문 프로그램 ‘비욘드 리얼리티’는 국내 국제영화제 중 BIFAN이 처음으로 2016년부터 개최해왔다.

 

지난 7월 9일부터 16일까지 열린 영화제 기간에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올해 초청작 20개국 41편 가운데 ‘360 작품’을 헤드셋 없이 온라인으로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헤드셋을 이용해 볼 수 있는 ‘인터랙티브’ 작품 18편 전시는 코로나19 발발 상황을 감안해 올해 하반기에 공개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