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9.3℃
  • 맑음강릉 12.4℃
  • 구름조금서울 13.9℃
  • 구름많음대전 12.5℃
  • 구름조금대구 14.1℃
  • 맑음울산 13.7℃
  • 맑음광주 14.9℃
  • 맑음부산 15.7℃
  • 맑음고창 10.8℃
  • 구름조금제주 17.7℃
  • 맑음강화 10.1℃
  • 구름조금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8.2℃
  • 구름많음강진군 11.5℃
  • 맑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2보] 수원자원순환센터 화재 4시간 만에 완진…잔불 감시중

 

18일 오전 1시 54분쯤 수원시 영통구 자원순환센터에서 불이 났다. 불은 4시간 만에 완전 진화됐다.

 

2시 58분쯤 화재 신고를 접수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장비 49대와 인력 138명을 투입해 오전 7시 10분쯤 완진했다. 현재는 잔불 정리 중이다.

 

이 불로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다.  

 

자원순환센터는 재활용품이 수거되는 곳이다. 소방당국은 건물 내부에만 플라스틱 50톤이 쌓여 있고, 건물 외부에도 비닐과 플라스틱 12톤 정도가 있다고 밝혔다.

 

화재 직후 오전 3시 24분쯤 대응 1단계를 발령했지만 불길이 거세져 오전 4시 22분쯤 대응 2단계로 한때 상향하기도 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경위와 피해규모를 파악 중이다.

한편 수원시는 화재가 발생했을 당시, 시민의 안전을 위해 가급적 창문을 닫고 안전에 유의하라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하기도 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SNS를 통해 "아직까지 검은 연기가 하늘을 뒤덮고 있다"며 "영통구 주민과 인근 용인시 기흥구 주민께서도 창문을 열지 말고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비상대책반을 구성·운영하여 재활용품 수거대채 등 시민불편이 없도록 발빠른 조치를 하겠다"고 덧붙였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