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1.7℃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6.8℃
  • 맑음고창 13.6℃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11.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5.7℃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수원시, 코로나19로 생계 어려운 예술인에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수원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문화·예술인에게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22일 밝혔다.

 

공고일(9월 16일) 기준으로 수원지역에 거주하는 예술인 중 가구원 소득이 중위소득 150% 이하(2020년 8월 건강보험료 납부액 기준)인 사람이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지난 5~6월 긴급재난지원금을 받은 문화·예술인 246가구와 신규 문화·예술인 모두 지원받을 수 있다.

 

1인 가구 30만원, 2인 이상 가구에는 50만원의 재난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신규 문화·예술인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수원지역 거주 여부·예술인 활동 증빙·소득 기준 등을 확인하고, 대상자를 선정해 10월 29일 발표할 예정이다.

 

재난지원금 신청방법과 지급 시기 등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https://www.swcf.or.kr) '지원사업 공고'를 확인하면 된다.

수원시 문화예술과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대면 활동을 전제로 하는 문화예술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들이 자긍심을 잃지 않고 문화예술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이주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