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1.7℃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6.8℃
  • 맑음고창 13.6℃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11.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5.7℃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부평구노인복지관, 22~23일 힐링토크 진행

지역 홀몸어르신 대상, 다양한 음악 관련 프로그램 운영

 

 

 인천시 부평구노인복지관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부평구 지정 지역연계사업에 선정돼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음악치유 프로그램 ‘힐링토크’를 22~23일 이틀 간 진행 중이다.

 

복지관은 상대적으로 음악문화예술의 경험의 기회가 적은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음악치유 프로그램을 지원, 삶의 질 향상을 제공하고자 이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복지관에 따르면 노년기는 신체기능 약화와 질병으로 일상생활 수행능력이 떨어지고, 은퇴와 역할상실을 경험하며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현상에 적응하지 못하면서 소외를 경험하게 된다. 특히 홀몸노인은 가족 및 이웃과의 관계가 단절돼 우울과 고독의 문제에 더 쉽게 노출되고 있으며 삶의 질이 저하되고 있는 실정이다.

 

관계 전문가들은 노인의 우울과 관련한 심리·정서적 어려움은 음악·예술분야와 같은 대인적 서비스로 예방과 치료할 수 있다고 지적한다. 음악관련 활동이 다른 사람들과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 자연스러운 감정표현 연습과 인지기능을 자극할 수 있는데 효과적이라는 것.

 

복지관은 생활지원사의 추천으로 선정된 부평구 거주 만 60세 이상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오케스트라의 이해, 많은 악기들이 하모니를 만들어 내는 비법 등의 강의 및 토론과 함께 실제 공연 음악 만나보기, 악기 찾기, 새롭게 음악을 즐기는 방법 만나보기 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강미 복지정책팀장은 “앞으로도 이웃 및 가족 간 관계가 소원하고 우울증 위험이 높은 어르신을 발굴, 지역사회와 자원연계를 통해 보건·복지분야에 다양한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인천 = 유희근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