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0.2℃
  • 흐림대전 2.1℃
  • 구름조금대구 4.3℃
  • 맑음울산 4.2℃
  • 흐림광주 6.0℃
  • 맑음부산 5.3℃
  • 흐림고창 3.7℃
  • 흐림제주 9.6℃
  • 흐림강화 -0.1℃
  • 흐림보은 0.9℃
  • 흐림금산 2.3℃
  • 구름많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따뜻한 커피와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이 함께하는 '11시의 클래식:가을 슈베르트'

경기아트센터 레퍼토리 시즌 GGAC 기획공연
독자적인 연주세계, 두꺼운 팬층 보유한 대한민국 대표 피아니스트 김대진
국내 가장 주목받는 젊은 음악가이자 피아니스트 문지영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의 레퍼토리 시즌 기획공연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함께하는 11시의 클래식'(이하 브런치 클래식)이 26일 오전 11시 센터 소극장에서 관객들과 직접 마주한다.

 

'브런치 클래식'은 기존 6월, 8월, 12월에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연기 및 무관중 생중계로 전환된 바 있다.

 

오랜 기다림 끝에 대면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 '가을 슈베르트'라는 서정적인 부제의 10월 '브런치 클래식'은 그래서 더욱 설레임으로 다가온다.

 

 

이번 공연에선 유연하고 화려한 테크닉, 개성 강한 해석과 독자적인 연주세계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대한민국 대표 피아니스트 김대진과 스위스 제네바, 이탈리아 부조니 콩쿠르 우승 이후 세계무대에서 주목받고 있는 젊은 음악가 문지영이 호흡을 맞춘다.

 

스승과 제자 관계에 있는 두 피아니스트는 슈베르트가 작곡한 네 손을 위한 피아노곡 중 '그랜드 론도', '환상곡 F 단조', '영웅 행진곡' 등을 준비했다.

 

대중에게 잘 알려진, 귀에 익숙한 작품을 연주하는 한편 곡과 곡 사이에 김대진의 해설을 곁들여 누구나 쉽게 듣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공연 이외에 경기아트센터가 그간 표방해온 '음악과 함께 즐기는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실현하는 동시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변 상권을 돕기 위해 관람 티켓과 함께 인근 카페의 커피 이용권을 배포할 예정이다.

 

공연 관계자는 "예정됐던 첫 공연이 연기되고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되는 등 예상치 못한 돌발 상황이 지속돼 아쉬웠다"며 "오랫동안 기다려주신 만큼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알차게 공연을 구성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브런치 클래식' 시리즈는 10월 '가을 슈베르트'에 이어 12월 3일(목) '겨울의 이야기'를 남겨두고 있다.

 

 

[ 경기신문 = 박태양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