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구름많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2.2℃
  • 흐림서울 -1.7℃
  • 흐림대전 1.1℃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2.7℃
  • 구름많음광주 4.1℃
  • 맑음부산 4.1℃
  • 흐림고창 3.1℃
  • 제주 9.2℃
  • 구름많음강화 -1.0℃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1.6℃
  • 흐림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남양주 요양원 관련 10명 추가…누적 59명

초중 5개교 등교 중지 …원격수업으로 전환

남양주시는 코로나19가 집단 발생한 행복해요양원과 관련, 10명이 추가 확진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로써 행복해요양원 관련 확진자는 지난 22일 첫 발생 이후 총 59명으로 늘었다. 이 중 90대 입소자 1명이 지난 23일 숨졌다.

 

확진자는 행복해요양원 35명(입소자 23명, 종사자 12명), 같은 건물 A요양원 2명(입소자·종사자 각 1명), 가족 등 접촉·방문자 22명 등이다.

 

22일 35명, 23일 11명, 24일 0명, 25일 5명, 26일 오전 10시 현재 8명 발생했다.

 

남양주시 내 오남·진접·진건·퇴계원·와부 등 5개 읍과 금곡·호평·다산2 등 3개 동에서 확진자가 나왔으며 용인시에서 양성 판정된 1명도 이 요양원 관련 확진자에 포함됐다.

 

현재 접촉자로 분류된 200여 명에 대한 진단 검사가 진행 중이어서 확진자가 더 나올 가능성이 있다.

이 요양원 관련 확진자 중 10대 미만 3명과 10대 2명도 포함됐다.

 

보건당국은 이들이 다니는 초교와 유치원 각 2곳, 중학교 1곳의 전 학년 등교를 중지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이 요양원 관련 오남읍 외 지역 확진자들은 대부분 종사자와 가족”이라며 “‘n차’ 감염 등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남양주= 이화우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