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6.4℃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조광한 남양주시장 “경기도 감사, 당에서 사실관계 규명해 달라”

조 시장 “정확한 사실관계 규명 위해 당 차원의 진상조사 필요”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홍영표 위원장 만나 경기도 특별조사 문제 논의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경기도의 남양주시 감사와 관련, 27일 더불어민주당 지방자치상설기구를 찾아 당 차원의 진상조사를 통해 정확한 사실관계를 명백하게 규명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날 남양주시는 조광한 시장이 더불어민주당 지방자치상설기구인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홍영표 위원장과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 염태영 회장(수원시장)을 만나 최근 경기도의 특별조사로 불거진 남양주시와 경기도 간의 문제에 대해 이같이 건의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조 시장은 “경기도가 언론을 통해 남양주시가 마치 부정부패의 온상인 것처럼 악의적으로 묘사하는 등 문제의 본질을 흐리고 있다”며 “두 기관이 주장하는 내용들의 사실관계를 명확히 가리기 위해서라도 당 차원의 엄정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고 시는 전했다.

 

시는 최근 경기도 조사관이 남양주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면서 하위직 공무원들에게 위압감을 주고 정치편향적인 발언을 하는 등 강압적인 조사가 이루어져 지방자치법 제171조에서 보장한 지방자치권을 심각하게 위협받았다는 판단에 따라 지난 26일 헌법재판소에 경기도를 상대로 권한쟁의 심판과 가처분 신청을 접수해 헌재의 판단을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또 2020년 이후 남양주시는 경기도로부터 한 달에 한번 꼴인 11번의 감사를 받았으며,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가 아닌 현금으로 지급한 5월 이후부터는 무려 9차례의 감사가 보복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특히, 시는 지난 16일부터 시작된 조사는 종료일도 명시하지 않은 채 위임·자치사무의 구분없이 자료를 제출하라고 요구하는 등 헌법과 지방자치법에서 부여된 시의 지방자치권을 심각하게 침해하고 있으며, 직원들에 대한 사찰과 강압적인 조사로 직원들의 인권까지 침해한 위법조사라는 입장이다.

 

 

시는 이날 조 시장이 홍 위원장에게 정확한 사실관계 규명을 통해 72만 남양주 시민과 2300여 공직자들이 피해보는 일이 더 이상 반복되지 않길 간절히 바란다는 입장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같은 시의 건의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와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가 어떤 방안을 내놓을지 주목되고 있다.

 

[ 경기신문/남양주 = 이화우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