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토)

  • 흐림동두천 1.6℃
  • 흐림강릉 0.7℃
  • 구름많음서울 3.9℃
  • 맑음대전 5.1℃
  • 구름많음대구 3.8℃
  • 흐림울산 4.5℃
  • 흐림광주 9.6℃
  • 흐림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5.2℃
  • 흐림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2.4℃
  • 흐림보은 3.5℃
  • 구름많음금산 5.2℃
  • 흐림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6.1℃
기상청 제공

가평군에 역사박물관(가칭) 들어선다!

 

가평군이 문화유산 보존 관리를 위해 역사박물관 건립을 추진한다.

 

현재 관내에는 공립박물관이 전무한 데다가 이정구, 이천보, 김육, 한호, 박장호 등 전 시대를 아우르는 가평의 역사인물을 알리고 교육과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이 없다.

 

이에 가평군은 박물관 건립을 통해 역사와 문화, 인물, 민속 등 다양한 분야를 수집·연구·전시·교육 함으로써 군민의 역사에 대한 정체성을 확립해 나가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군은 2024년 말 준공 및 개관을 목표로 가평 역사박물관(가칭) 건립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물관은 가평읍 읍내리 산 156번지 일원, 건축 연면적 2840㎡에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로 조성되며, 박물관 내에는 역사인물 전시실 등이 설치된다. 사업비는 155억여 원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올해 토지매입 및 투자심사, 문화체육관광부 공립박물관 건립설립 협의 및 사전평가 신청·심의를 거쳐 국비 신청을 완료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실시설계 공모를 비롯해 유물수집 등이 이뤄진다.

이후 2023년에 착공해 2024년까지 2년 동안 전시실 조성 등 공사를 완료할 방침이다.

 

앞서 군은 2018년부터 박물관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에 착수하고 2019년 말에는 박물관 건립추진위원회 발족, 자문회의 실시, 건립부지 선정,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 준공 등을 실시해 왔다.

 

이어 지난해에는 공유재산심의회 심의, 공유재산관리계획안 의결 등의 행정절차를 이행 완료했다.

 

가평 역사박물관이 개관하게 되면 출토유물과 문화재를 전시(기획전 포함)할 수 있고, 이를 활용한 다양한 교육·체험 행사를 진행할 수 있게 돼 군민의 문화적·교육적 욕구 충족과 문화발전 기여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지역특성이 잘 담긴 역사를 아우르면서 군민의 문화적·교육적 욕구 충족을 위한 박물관을 추진 중에 있다”며 “박물관 건립을 통해 도시 브랜드 가치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가평 = 김영복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