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8.1℃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7.8℃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6.4℃
  • 흐림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평택시 지역개발 ‘탄력’… ‘미군기지 이전’에 따라 1조8천억 투자

행안부, 평택지역개발계획 2021년도 시행 계획 발표
평화예술의 전당 40억, 서정역 환승센터 115억 등 19개 사업

 

미군기지 평택 이전에 따라 정부가 약 1조8000억 여원의 예산을 평택시에 투입, 지역개발 속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평택시는 2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주한미군기지 이전에 따른 평택지역개발계획(2006년~2022년)'을 행정안전부가 발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평택지역개발계획은 용산·의정부·파주·동두천 등 수도권에 산재해 있는 26개 미군기지가 평택으로 이전하게 되면서, 평택지역 발전을 위해 지난 2006년부터 17년 간 86개 사업에 총 18조9796억 원을 투자하는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까지 80개 사업에 20조4225억 원을 투입했다. 이는 계획 대비 추진율이 108%에 달하는 것이다.

 

올해의 경우 국토교통부와 해양수산부 등 8개 부처가 19개 사업에 1조7853억 원(국비 1918억 원, 지방비 435억 원, 민간투자 1조5500억 원)이 투자될 전망이지만, 전체 투자 규모를 살펴보면 지난해 2조8780억 원보다 1조927억 원이 감소했다.

 

시는 이런 부분에 대해 “고덕국제화계획지구 2단계 사업 마무리되면서 지방비와 민간투자가 줄어 전체 투자 규모가 감소한 것으로 풀이된다”며 “다만 국비는 지난해보다 351억 원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사업별로는 안정커뮤니티 광장 조성사업 76억 원, 평화예술의 전당 건립사업 40억 원, 서정역 환승센터 건설사업 115억 원 등 주민복지 증진 분야 11개 사업에 1912억 원이 투입된다.

 

기반시설 구축 분야는 이화~삼계 간 도로건설사업 32억 원, 포승~평택 간 산업철도 건설사업 276억 원, 평택·당진항 개발사업 1296억 원 등 7개 사업에 1조5941억 원이 투자될 예정이다.

 

박성호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정부는 그동안 지속적인 지원과 민간 투자를 통해 평택 주민의 권익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왔다”면서 “앞으로도 계획된 지역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잘 추진될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희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