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구름많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7.0℃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8.1℃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7.8℃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6.4℃
  • 흐림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1919년 가장 치열했던 ‘화성3.1운동 만세길’

2020 대한민국 공공디자인대상서 ‘우수상’ 수상... ‘IF 디자인어워드’ 수상 이어 두 번째

 

화성시가 역사적 고증을 거쳐 조성한 ‘화성3·1운동 만세길’이 ‘2020 대한민국 공공디자인 대상’에서 프로젝트 부분 우수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세계적인 권위의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브랜딩으로 인정받은 데 이어 두 번째 수상이다.

 

 

8일 시에 따르면 화성3·1운동 만세길은 1919년 당시 우정읍 주곡리에서 시작해 장안면 석포리, 수촌리를 거쳐 장안면사무소와 우정읍 쌍봉산에 이르기까지 총길이 31㎞에 달하는 만세꾼들의 발자취를 복원한 역사테마길이다.

 

방문자센터를 시작으로 독립운동가 유적지, 횃불 시위터, 화수리 주재소 등 총 15개의 항쟁지를 하나의 길로 연결했다.

 

또한 만세길 전문 해설사를 양성하고, 만세길 방문자들이 각 지점에서 스탬프를 찍을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콘텐츠들을 개발해 시민들이 화성 3.1운동을 다각도로 이해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2019년 4월 개통한 만세길은 지난해까지 총 4833명이 방문했으며, 351명이 완주훈장을 수령했다.

 

신관식 시 문화유산과장은 “2015년 기본계획 수립이후 5년에 걸친 철저한 역사적 고증과 심도 있는 브랜딩 개발이 일궈낸 성과”라며 “앞으로도 화성3.1운동의 정신을 드높이고 역사와 문화가 숨 쉬는 곳이 될 수 있도록 세심히 가꿔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최순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