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31.7℃
  • 구름조금서울 28.9℃
  • 구름많음대전 30.5℃
  • 구름많음대구 31.2℃
  • 맑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8.8℃
  • 흐림고창 28.6℃
  • 맑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조금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6.3℃
  • 구름조금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8.7℃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미얀마 군부, 선 넘어도 한참 넘었다"…수원시의회, 미얀마 군부 쿠데타 규탄

 

수원시의회가 미얀마 군부 쿠데타를 규탄하는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수원시의회는 11일 열린 제358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최찬민 의원(더민주·지,우만1·2,행궁,인계동)이 대표발의한 ‘미얀마 군부 쿠데타 규탄 및 민주질서 회복 촉구 결의안’을 의결했다.

 

이 결의안은 미얀마 군부의 폭력적인 시위 진압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며, 자국 국민들을 학살하고 민주주의를 유린한 미얀마 군부를 규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어 구금된 정치인 및 관계자들의 석방, 한국 교민 보호를 위한 민주주의 질서 회복을 촉구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미얀마 군부는 지난해 11월 총선의 부정선거 의혹을 이유로 2월 1일 쿠데타를 일으켰고,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거리로 나선 시민들을 폭력으로 진압하고, 잔혹하게 연행해 국제 사회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수원시의회는 "시민에게 자행되고 있는 학살과 잔혹행위는 결코 한 국가의 문제로 묵과될 수 없다. 내정간섭이라고 말하기에는 미얀마 군부가 선을 넘어도 한참 넘어섰다"며 “미얀마 군부에 의해 자행된 민주주의 부정 행태를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는 폭거로 규정하고, 미얀마의 민주주의 승리와 평화가 다시 찾아올 때까지 미얀마 시민들과 함께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미얀마 군부의 시민 학살 중단 ▲쿠데타 과정에서 구금된 정치인·관계자 등의 조속한 석방 ▲미얀마 군부의 즉각적인 원대 복귀 ▲대한민국 정부가 UN 등 국제사회와 공동 대응하고 협력을 강화해 미얀마 민주주의 질서 회복을 위한 국제적 의지를 다지고 다각적 조치를 시행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채택된 결의안은 대한민국 정부와 국회, UN을 비롯한 국제기구 등 관련기관에 전달될 예정이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