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2℃
  • 구름조금강릉 30.5℃
  • 구름조금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9.9℃
  • 구름조금대구 30.8℃
  • 맑음울산 27.6℃
  • 구름조금광주 29.1℃
  • 맑음부산 28.4℃
  • 구름많음고창 27.5℃
  • 맑음제주 29.2℃
  • 구름조금강화 25.2℃
  • 흐림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6.0℃
  • 구름조금경주시 27.4℃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용인시, 국세청이 부과한 부가가치세 15억원 환급 받아

 

용인시가 국세청에서 민간투자사업 방식으로 조성한 공공하수처리시설 운영권에 부과된 부가가치세 14억 9500만 원을 환급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지난 1일 공공하수시설 부가가치세 부과 결정 취소를 감사원에 심사를 청구, 요구가 정당하다는 결과를 받아냈다.

 

시는 지난 2010년 3월 민간투자사업으로 공공하수처리시설을 조성하고, 사업시행자에게 시설물의 관리운영권을 2030년 2월 28일까지 위탁했다.

 

국세청은 사업시행자에게 시설물 관리운영권을 부여한 것이 부동산 임대 용역이라 판단, 2019년 1월 부가가치세 14억 4762만원을 부과했다.

 

시는 민간투자로 시설물을 조성해 부여한 관리운영권이 부동산임대 용역 공급이 아니라고 판단해 지난 2019년 2월 국세청에 과세전적부심사 청구를 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어 2019년 10월 감사원에 다시 심사청구를 해 이 같은 결과를 이끌어 냈다.

 

다시 돌려받는 세금은 기 납부했던 원금 14억 4762만원과 이자 4770만원 등 총 14억 9532만원이다.

 

시 관계자는 “부당하게 부과된 부가가치세를 환급받게 돼 하수도사업소 재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신경철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