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28.4℃
  • 맑음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6.7℃
  • 구름조금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5.1℃
  • 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3.8℃
  • 구름많음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인천교육청, 2021청소년정책 100인 토론회 개최

 인천시교육청이 주관한 ‘2021 청소년 정책 100인 토론회’가 13일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 4회째를 맞은 100인 토론회는 시교육청 학생참여위원회가 행사의 전 과정을 온라인 중심으로 기획했다.

 

토론회는 도성훈 교육감과 학생참여위원회 구성 및 운영 조례를 대표 발의한 임지훈 인천시의회 교육위원장의 격려사에 이어 이승준(인천상정고2), 이아선(인천고잔고2) 학생의 사회로 1부 ‘학생, 정책을 말하다’와 2부 ‘학생, 참여를 말하다’로 진행됐다.

 

1부에서는 상반기에 실시된 청소년 정책 예산학교, 청소년 정책 포럼, 청소년 정책 공모를 거쳐 접수된 63개의 안건 중 전문가 심사와 학생 선호도 투표를 거친 최종 7개의 안건이 정식 의제로 상정됐다. 학생들의 정책 제안과 함께 온라인 참여단의 정책 동의 투표와 실시간 참여가 이뤄졌다.

 

2부는 우현진(인천여고2) 학생의 사회로 박승아(명현중3), 유현호(만수북중3), 손유진(인천신현고2) 학생이 우리학교 학생 100인 토론회, 시민의 날 행사, 다양한 학교 밖 참여 사례를 발표하고 심도 있는 토론도 벌였다.

 

정책 제안 및 투표 결과 총 7개의 안건이 75~87%의 높은 동의를 얻었으며 학생들의 아이디어는 2022년 교육청의 정책으로 실현될 예정이다.

 

초등학생 희망을 반영한 동아리 개설, 자유학년제에서 체험하는 특성화고 전문분야, 실생활에 필요한 생활법 수업, 학생을 강사로 하는 학생자치교육, 온라인 대학 탐방 및 체험 등 주요 정책으로 제안됐다.

 

토론회에 참석한 전서윤(임학중1) 학생은 “우리가 제안한 정책이 교육정책에 반영된다는게 매우 흥미롭고 신기하며 토론회를 계기로 한층 더 성장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우리 교육의 주인공인 학생들이 제안한 정책들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반영해 학생의 교육정책 참여를 더욱 확대하는 학생주권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조경욱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