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31.0℃
  • 구름많음강릉 31.0℃
  • 흐림서울 31.6℃
  • 흐림대전 30.5℃
  • 구름많음대구 31.9℃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31.5℃
  • 구름많음부산 30.6℃
  • 흐림고창 30.2℃
  • 구름조금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30.1℃
  • 흐림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32.3℃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30.7℃
기상청 제공

김광철 군수,"연천 지역의 청정 환경을 보존할 것"

천연기념물 제202호 두루미 먹이주기 활동 참여

 

김광철 연천군수가 지난 18일 중면 횡산리 필승교 먹이터에서 열린 연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주최 두루미 먹이주기 활동에 참여했다.

 

이날 김광철 군수와 성기호 연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장 등은 율무 250kg, 볍씨 105kg을 두루미 먹이터에 뿌리며 먹이주기 활동을 했다. 연천군에서는 천연기념물 제202호 두루미와 천연기념물 제203호 재두루미가 확인된다. 이들 두루미는 매년 연천에서 겨울을 나고 이듬해 봄이 되면 번식을 위해 러시아, 중국 등지로 이동한다. 최근 연천에서 월동하는 개체 수가 2010년대부터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김광철 군수는 “두루미뿐만 아니라 호사비오리 등 매년 연천군을 찾는 멸종 위기종 겨울철새에 지자체 구성원들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세계적인 철새 도래지로서 생물 다양성 보존 측면에서 가치가 매우 높은 연천 지역의 청정 환경을 보존해야 한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김항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