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23.5℃
  • 구름많음서울 20.1℃
  • 흐림대전 18.6℃
  • 흐림대구 18.9℃
  • 흐림울산 19.3℃
  • 광주 19.5℃
  • 흐림부산 21.9℃
  • 흐림고창 18.9℃
  • 구름많음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0.0℃
  • 구름조금보은 16.1℃
  • 흐림금산 16.6℃
  • 흐림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조헌정의 '오늘의 성찰'] 미망(迷妄)

 

  ‘인간은 자유롭지 못하다. 왜냐하면 인간의 모든 행위에는 그보다 앞선 어떤 원인이 있기 때문이다’라는 말이 있다. 그러나 인간은 언제나 현재라는 시점에서 행동하고 있으며, 현재는원래 시간의 밖에 있고, 과거와 미래라는 두 가지 시간의 접점에 불과하기 때문에, 현재의 시점에서는 인간은 언제나 자유로운 것이다.

 

  자신의 신상에 뭔가 불쾌한 일이 일어나거나 난처한 상황에 처했을 때, 우리는 종종 자신과 상관없는 외적인 것에 불쾌함과 번거로움을 느끼는 것은 우리 자신 속에 문제가 있기 때문이라는 생각은 하지 않고, 남을 탓하거나 운명(運命)을 한탄하기 쉽다 (에픽테토스)

 

  인간에게는 자신이 만들어낸 것만이 진정한 자신의 것이다. 누구든지 자기 자신 속에 있는 것, 자기 속에서 자신의 생명과 함께 성장하는 것 외에는, 결코 영원한 선으로 생각해서는 안 된다. (에머슨)

 

  스스로 죄를 지으면 스스로 더러워지고, 스스로 죄를 짓지 않으면 스스로 깨끗하다. 깨끗함과 더러움은 자신에게 달려 있다. 아무도 남을 깨끗하게 할 수는 없다. (법구경)

 

  사람들의 가장 일반적이고 가장 해로운 미망은, 세상에 자신들의 자유와 행복을 방해하는 것이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인간은 다른 사람이나 신이 자기를 도와주기를 바란다. 그러나 그 자신 외에는 아무도 그를 도와줄 수 없다. 왜냐하면 그를 도울 수 있는 것은 그의 선한 생활뿐이며 그것을 할 수 있는 것은 오직 자기 자신뿐이기 때문이다.

 

    사람은 각자 그 본질을 남에게 전할 수 없는 깊은 내면 생활이 있다. 때로는 그것을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어지지만, 곧 그것을 다른 사람에게 완전히 전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것을 느낀다.
  그 욕구가 바로 신과의 교류에 대한 욕구이다. 그 교류를 확립하여, 다른 데서 구하지 않도록 하라./ 출처: 톨스토이의 『인생이란 무엇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