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6 (수)

  • 맑음동두천 18.7℃
  • 구름조금강릉 22.1℃
  • 맑음서울 20.3℃
  • 구름많음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19.9℃
  • 구름많음광주 20.3℃
  • 흐림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19.2℃
  • 흐림제주 21.3℃
  • 맑음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6.9℃
  • 구름많음금산 19.4℃
  • 흐림강진군 19.0℃
  • 구름많음경주시 18.5℃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인천경제청, GS칼텍스 스타트업 혁신기술로 스마트주유소 조성

4월 19일까지 3개사 내외 참여 스타트업 선발
기업별 최대 3000만 원 실증비용 등 지원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인천테크노파크는 인천스타트업파크의 실증 브릿지 사업과 관련해 ‘GS칼텍스 스마트-X 에너지 프로그램’에 참여할 스타트업을 4월 19일까지 모집한다.

 

이 프로그램은 인천경제청과 인천테크노파크가 새로운 혁신 서비스를 제시하고 스마트 주유소의 비즈니스를 함께 할 스타트업을 발굴하는 사업이다.

 

GS칼텍스는 인천과 인천 인근 지역 직영 주유소 24곳을 실증 자원으로 제공한다.

 

공고일 기준 GS칼텍스 직영 주유소 네트워크와 자산인 유휴부지·유휴공간을 활용해 GS칼텍스 이용자가 사용할 수 있는 제품·서비스를 제시하는 스타트업이 지원 대상이다. 공고일 기준 7년 미만의 연혁을 보유해야 한다.

 

인천에 소재하거나 선발 후 사업기간 내 인천으로 사업장 소재지(본사·연구소·지점) 이전이 가능한 스타트업은 신청할 수 있다.

 

3개사 내외를 선발하며 기업 별 최대 3000만 원 이내의 실증 지원금이 제공될 예정이다.

 

자세한 공고 내용과 사업 신청은 인천 스타트업파크 홈페이지(startuppark.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인천스타트업파크는 지난해 지원을 통해 스타트업 2개사를 선발했다.

 

한 스타트업은 인천국제공항 주유소에서 무인 외화 환전시스템 실증을 통해 별도 구매계약 2건과 해외 진출을 위한 일본법인 협약 체결 등의 성과를 거뒀다.

 

또 다른 스타트업은 인천 소재 논현신도시 주유소와 오일주유소에서 전기차 배터리 진단 서비스를 운영해 전기차 이용 고객에게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인천스타트업파크 관계자는 “민간기업인 GS칼텍스와 실증 업무 협력은 스타트업의 성장과 매출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









COVER STORY